본문 바로가기

비즈/패션

(28)
톰 포드 윈저 라인 패턴, 노치드 라펠로 제작한다면? #0 아직까지도 우리나라에서는 피크드 라펠이 좀 부담스럽다 하는 이들 꽤 많다. 대부분의 수트가 노치드 라펠이다 보니 안 입어봐서 그런 건지는 몰라도 피크드 라펠이 더 포멀한 라펠이다. 그래도 뭐 라펠은 개취가 반영되는 부분이니 본인이 원하는 걸 선택하면 되는데 톰 포드 패턴에 노치드 라펠을 하게 되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하는 이들이 있다면, 참고하라고 사진 찍어 올리는 거다. 참고로 노치드 라펠이라고 해서 패턴이 달라지는 건 아니다. 단지 라펠 부분의 모양이 피크드가 아니라 노치드로 제작될 뿐. #1 요런 느낌이다. 이거 샘플로 제작한 게 아니라 톰 포드 패턴을 노치드로 하고, 티켓 포켓 안 넣고 제작한 온핏러의 제작물이다. 원단이 네이비니까 또 느낌이 다를 수 있으니 참고하기 좋다 해서 뒷배경 다 날..
이번 유어오운핏 뉴 톰 포드 패턴은 바지까지 톰 포드 패턴 #0 이번 뉴 톰 포드 패턴은 바지까지 패턴이다. 내 수트들 작년에 바지 다 수선을 했는데 이유가 나이를 먹는데 너무 애들같이 입고 다니는 거 아닌가 싶어서다. 그래서 통도 넓히고(원래는 7인치였는데 지금은 7.5인치다.) 바지 기장도 늘렸다. 물론 자켓은 어깨에 딱 맞거나 어깨보다 조금 작은 느낌이 드는 즉 긴장감 있게 입는 걸 아직까지는 선호하는 편이다. 여튼 그렇게 바지를 다 수선했음에도 이번 톰 포드 패턴의 바지가 제일 맘에 든다. 왜 그런 지 패턴 분석하면서 알게 된 부분이라 앞으로는 톰 포드 패턴이 아니라 하더라도 이렇게 제작할 생각이다. #1 물론 톰 포드 패턴의 바지라고는 하지만 톰 포드 패턴의 특징을 구현한 것이지, 디테일한 디자인은 본인 구미에 맞게 변형하면 된다. 예를 들면 어드저스터..
유어오운핏 뉴 톰 포드 패턴(윈저 라인 패턴), 톰 포드 패턴은 3피스 권하지 않는다. #0 재작년 F/W에 선보였던 유어오운핏 톰 포드 패턴이 업그레이드됐다. 톰 포드의 가장 대표적인 라인인 윈저 라인 패턴인데, 최근에 인스타그램 광고 보니까 톰 포드 스타일이라고 홍보하는 데가 있더라고. 우리는 톰 포드 스타일이 아니라 톰 포드 윈저 라인 패턴을 기반으로 패턴화시킨 거다. 그냥 와이드 피크드 라펠에 티켓 포켓 넣어 톰 포드 디자인적인 특징으로 제작했다고 해서 톰 포드의 특징이 사는 건 아니지. 게다가 기존에 유어오운핏에서 공개한 톰 포드 패턴의 특징 말고 더 추가된 게 있다. 그러니까 업그레이드지. #1 톰 포드 패턴을 이해하고 있는 것과 아닌 것과는 분명 차이가 있다. 톰 포드 패턴 자체가 가진 특징을 이해하면 1:1 패턴의 비스포크를 만든다고 하더라도 톰 포드의 실루엣과 톰 포드 패턴..
지인이 본인 후배에게 맞춘 맞춤 정장 검증해달라해서 검증해봤더니 #0 오랜만에 블로그에 글을 길게 적다 보니 글을 적고 싶어서 적는다. 이거 나중에 유어오운핏 유투브 영상으로 올릴 내용인데, 정리하는 셈치고 적어두는 거다. 가만히 생각해보니 영상에 올릴 거 글로 정리해서 미리 올려놓는 거 괜찮을 거 같다는 생각이 드네. #1 Situation - 지인은 경제적 여유가 있는 사람이다. - 지인의 고향 후배는 국내 유명 프랜차이즈 맞춤 정장점 본사 대표이다. - 지인은 고향 후배에게 알아서 잘 해달라고 했다. - 고향 후배는 40%를 DC해줬다고 했다. 왜 나한테 검증해달라고 했을까? 내가 이런 일을 하고 있으니까 그런 것이기도 하지만, 그 지인은 당하는 거 싫어한다. 좀 나랑 비슷한 부분이 있지 그런 면에서는. 그래서 확인해보고 싶었던 거다. 본질 가치에 맞는 정도 수..
유어오운핏 스톡 원단 메뉴 오픈 #0 일단 스톡 원단 메뉴를 오픈했다. 생각보다 시간 많이 걸렸는데, 이미 구현한 기능들이 있음에도 연결되는 부분들이 많아서 다 구현하고 오픈하려고 했다가 너무 늦어지는 거 같아서 일단 메뉴 오픈한 거다. 스톡 원단 관련해서는 원단만 구매하기, 구매한 원단 나의 원단 그룹에 자동 등록, 보유한 원단으로 옷 제작하기까지가 전체다. 그에 관련된 부수적인 페이지들(구매한 내역 자세히 보기 등)도 합쳐서. 그래서 다 구현하고 하려고 했는데, 원단 사용량이 스타일 옵션에 따라 달라지는 경우가 있어서 이를 처리해야 하는 부분을 업그레이드한다고 일단 부분 오픈하는 거다. 거의 다 구현하긴 했지.#1 스톡 원단은 상시 이벤트라 유어오운핏 레벨1 이상만 되면 누구든 품절되지 않는 한 저렴한 가격에 스톡 원단을 구매할 수..
woolen vs worsted (방모 vs 소모) #0 원단 번치북에 자주 나오는 용어고, 이제 2019 S/S 컬렉션 리뷰를 하려다 보니 필요한 내용이라 언급한다. 뭐 영상에서 다 얘기는 했으나, 새벽에 정리하는 겸 해서 올리는 것. 근데 보면 번치북에 woolen이란 표기는 잘 안 되어 있다. 표기된다면 worsted만 표기되어 있지. 왜냐? worsted 아닌 게 다 woolen이거든. 게다가 worsted가 더 비싸. 비싸니까 표기하는 거지. 당연한 거 아니겠냐고. 비싼 데에 대한 이유가 제시되어야할 거 아닌가배.#1 fiber: 섬유 yarn: 실 fabric: 원단우리야 정장이니까 wool(양모)를 기본으로 하고, 우리가 다루는 원단들 중에 가장 저렴한 게 제일모직 템테이션(울 90%)니까 기본적으로 비싸지. 물론 유어오운핏에서는 제일모직 템..
스카발 2019 S/S Crossover 컬렉션 리뷰 #0 바빠서 컬렉션 리뷰는 생각치도 않고 있었는데, S/S 시즌 컬렉션이 나오다 보니 온핏러들이 요청하길래 해야겠다 싶어서 영상으로 만들려고 하고 있다. 영상 만들기 전에 뭐 보면서 끄적거릴 만한 것들 끄적거린다. 아래 내용은 영상에서 죄다 다 나올 듯. 거기다가 플러스 알파로 좀 더.#1 이 컬렉션은 2019 S/S 시즌에 스카발에서 처음 나온 컬렉션이다. 보통 컬렉션은 안 바뀌고 가격만 바뀌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러니까 스카발 Galaxy와 같은 경우, 2018 S/S 시즌의 원단과 2019 S/S 시즌의 원단 똑같다. 컬렉션 내에 있는 원단 번호들 보면 같더라고. 다만 가격만 좀 달라졌지. 보통 올라가는 게 대부분인데 스카발 Galaxy의 경우에는 싸졌더라고. 조금. 이게 국내에서 많이 팔리는 원..
킹스맨 속 수트 스타일 총 4편, 넥스트는 #0 언젠가 다룬다 다룬다 했던 걸 최근에서야 다뤘다. 뭐 이제 앞으로는 다루려면 내 블로그에 정리하는 셈 치고 끄적거렸다가 영상으로 만드는 방법을 취할 생각이지만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의 경우에는 그렇게 생각하기 이전에 촬영한 거라. 뭐 여튼 2편보다는 1편이 확실히 얘기할 게 많긴 하더라. 그래서 총 4편의 영상을 제작했는데, 수트하면 떠오르는 최근 영화 중에 하나인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 나름 꼼꼼히 보고 얘기할 만한 거는 다 얘기했다. 물론 셔츠나 구두는 제외하고. 나중에 품목 늘어나게 되면 그런 얘기도 할 수 있겠지만 하... 시간이 흐를수록 할 게 점점 줄어드는 게 아니라 새로이 할 게 점점 늘어나서 매한가지인 듯. ㅠ#1 헌츠맨원래 편수 안 놔두고 한 편으로 촬영하려고 했었다. 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