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천재는 확률을 계산하지만, 승부사는 천재의 판단을 읽는다.

왕좌의 게임 시즌 7: 기대했던 건 시즌 8에서나 볼 수 있겠고 본문

문화/영화

왕좌의 게임 시즌 7: 기대했던 건 시즌 8에서나 볼 수 있겠고

風林火山 2017.08.30 08:00

#0
요즈음 보던 미드도 챙겨보지 않는다. 아무리 그런다 해도 <왕좌의 게임>만큼은 챙겨봤다. 다른 시즌에 비해서 에피소드는 짧은 반면 각 에피소드의 러닝 타임은 길었던 시즌 7. 나름 시즌 7에 기대했던 스케일 큰 전투는 결국 시즌8에나 가야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다. 시즌 7의 피날레를 보니 말이지.

#1
영화도 삼부작과 같은 경우에 스토리를 질질 끄는 경향이 있다. 대표적으로 <헝거 게임>이 있다. 마지막 3부를 Part I, II로 나누면서 질질 끌었지. 이렇게 질질 끄는 이유는 결국엔 돈 때문이다. 대박 흥행을 만들기 쉽지 않다 보니 일단 관심을 끄는 데 성공한 스토리를 질질 끌어서 뽑을 거 다 뽑자는 생각인 게지.

미드도 매한가지인데, 그렇다고 <왕좌의 게임>도 그렇다는 건 아니고 좀 기대했던 게 나오지 않아서 그랬단 게지. 그래도 실망이라거나 재미없거나 하지는 않지만, 주인공마저 가차없이 죽여버리는 현실감 있는 전개를 보여줬던 <왕좌의 게임>인데 시즌 7에서는 조금 어이없는 부분들도 다소 보이더라. 

그런 거 보면서 어쩔 수 없는 건가? 하는 그런 생각마저 들었지.

#2
나는 마블의 히어로물을 싫어한다. 재미는 있지만 그건 가벼움에 지나지 않기 때문이다. 거기서 세계관이 어쩌고 저쩌고 하는 거 보면 마치 초딩 때 마징가 Z가 쎄? 태권 V가 쎄? 하던 놀음에 지나지 않는다 본다. 그걸 잘 보여주는 게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히어로들이 반으로 갈라져서 싸우는 게 된 계기가 상당히 궁금했었는데 나로서는 상당히 어처구니가 없어했었지.

#3
나는 창작 스토리에서는 그 스토리의 세계관이 어떻다는 데에 별 관심을 두지 않는다. 그거 다 스토리 팔아먹자고 만든 거에 지나지 않고 거기에 놀아나는 거라 생각하기 때문이다. 자신의 가치관이나 제대로 정립하지도 못하면서 그런 세계관에 관심을 갖는 건 그냥 단순히 뭐 하나 더 안다는 거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니다. 비유하자면 담배 종류 많이 안다고 그게 대단한 건 아니잖아. 단지 사람들의 많은 관심을 갖는 거다 보니 그런 거지.

#4
너무 사람들의 관심사를 쫓다 보면 가치라는 걸 모르게 된다. 유행과 트렌드는 변하는 것이고 변하는 것에서는 가치를 발견할 수 없다. 가치라는 것 자체가 변하는 게 아니기 때문이다. 

#5
시즌 8은 1년이나 기다려야 하지만, 신경 끄고 살면 또 금방이다. 요즈음은 너무 시간이 빨리 가는 거처럼 느껴진다. 어릴 때는 그렇게 시간이 천천히 가더니, 나이 들어서는 시간이 너무 빨리 간다고 느껴지는 건 어느 누구나 마찬가지일 듯. 

#6
근데 대너리스 역의 에밀리아 클라크는 키가 157cm 밖에 안 된다. 상대역(?)인 존 스노우 역의 키스 해링턴도 키가 173cm 밖에 안 된다. 그런 거 보면 배우는 역시 배역을 잘 맡아야 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4 Comments
  • scj 2017.08.30 18:47 신고 근데 이 글과는 상관없는 얘기지만 우연히 님이 전에 쓰셨던 격투기 경기 리뷰를 봤는데
    프로레슬링을 각본있는 쇼라고 좀 비꼬는 느낌이 제가 볼땐 있는거 같아서 솔직히 불편했어요..

    물론 쇼인건 팩트지만 프로레슬링이 격투기보다 더 힘들고 위험합니다

    참고로 이건 프로레슬링 경기도 실제로 몆번 해봤던 격투기 선수인 킹모도 인정했죠
  • Favicon of http://lsk.pe.kr BlogIcon 風林火山 2017.09.01 02:57 신고 정해진 게 없이 대응해야 하는 격투기에 비해 정해진 대로 움직여야 하고, 액션이 크고 화려해야 관객들이 좋아하기 때문에 충분히 그럴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제가 그렇게 쓴다고 해서 불편해하시지 말고 이런 부분도 있다고 덧글 달아주시면 저도 그런 면도 있구나 하고 생각하겠지요?
  • scj 2017.09.02 19:24 신고 그냥 액션영화 같은거라고 생각하시면 될것 같네요 ^^
    애초에 격투기와 프로레슬링은 다른 영역 (스포츠와 엔터테이먼트)
  • Favicon of http://lsk.pe.kr BlogIcon 風林火山 2017.09.02 19:26 신고 맞습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