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재는 확률을 계산하지만, 승부사는 천재의 판단을 읽는다.

뮤직비디오 보고 뻑이 간 METALLICA의 "THE UNFORGIVEN" 본문

문화/음악

뮤직비디오 보고 뻑이 간 METALLICA의 "THE UNFORGIVEN"

합리적인 風林火山 2007.10.13 08:45


워낙 유명한 곡이기도 하고 워낙 유명한 그룹이라 별다른 설명은 필요 없을 듯.
메탈리카 5번째 앨범에 수록된 곡으로 개인적으로 매우 좋아하는 곡이다.
나같이 음악에 관심이 없는 사람도 메탈리카는 CD로 소장하고 있을 정도로
(1,2,3,5,6번째 앨범까지 소유했던 기억이) 유명한 그룹이니...

뮤직비디오를 보고 너무 멋있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누구한테 추천을 받고 뮤직비디오를 어디에서 같이 봤는데
어디서 봤는지 누구한테 추천 받았는지 기억이 안 난다.

작년 8월 15일 메탈리카 내한 공연에도 참석을 했을 정도로
메탈리카를 좋아하는 팬이기도 하다.
노래방에서 이 노래를 부르곤 하는데, 메탈리카의 음색이
나와는 썩 어울리지는 않아 잘 부르지는 못하는 편이다.
노래방에 없는 줄 알았는데 내가 잘못 찾았다는...
"Unforgiven"이 아니라 "The Unforgiven"이다.

*   *   *

The Unforgiven

New blood joins this earth
And quikly he's subdued
Through constant pain disgrace
The young boy learns their rules

With time the child draws in
This whipping boy done wrong
Deprived of all his thoughts
The young man struggles on and on he's known
a vow unto his own
That never from this day
His will they'll take away

What I've felt
What I've known
Never shined through in what I've shown
Never be
Never see
Won't see what might have been

What I've felt
What I've known
Never shined through in what I've shown
Never free
Never me
So I dub thee unforgiven

They dedicate their lives
To running all of his
He tries to please them all
This bitter man he is
Throughout his life the same
He's battled constantly
This fight he cannot win
a tired man they see no longer cares
The old man then prepares
To die regretfully
That old man here is me

What I've felt
What I've known
Never shined through in what I've shown
Never be
Never see
Won't see what might have been

What I've felt
What I've known
Never shined through in what I've shown
Never free
Never me
So I dub the unforgiven

You labeled me
I'll label you
So I dub the unforgiven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