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착한이사

(2)
착한 이사 권리 침해 신고, 그래 이의 신청하꿈 원래 이런 애들은 본인이 잘못한 걸 개선하고, 좀 더 나은 서비스로 신뢰도를 높여서 시장 점유율을 높이려는 생각 없지. 어떻게 해서든 소비자 현혹해서 돈벌이만 하고 책임은 안 지려고 하지. 그러니까 이렇게 진실된 얘기를 하면 권리 침해했다고 신고하고. 사실과 틀리니?사실 적시라고 해도 명예훼손죄라고? 이 글이 공공의 이익에 부합하지 않니? 보면 알겠지. 이의 신청해서 복구해둘께~ 그러면 다시는 제재할 수 없다는 거 알고 있지? 기다려 이의 신청해둘테니. 이렇게 권리 침해 당한 글 중에 내가 복구 못 시킨 글 단 한 건도 읍따.
착한 이사, 착하긴 뭐가 착하냐 #0 사무실 이전하면서 이용했던 착한 이사. 몰라. 나는 이런 데 이용해본 적이 없어서. 나중에 알고 봤더니 중개해주는 데더라. '착한 이사'라는 상호가 왠지 모르게 착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인드 있는 업체라는 느낌을 주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 그래서 이 글은 이런 데 이용하지 말라는 얘기를 해주고 싶어서 적는다. #1 중개 수수료 44.6% 이사 비용 30만원 중에 중개해주는 '착한 이사'라는 데는 얼마를 가져갈까? 14만원이다. 16만원이 정작 이사를 위해 자신의 차를 동원해서 짐을 싸고 나르는 이의 몫이다. 어떤 생각이 드는가? 중개해주는 수수료가 46.6%라고 한다면 과연 이게 바람직한 거라고 생각하는가? 그네들은 그런 얘기를 하겠지. 이를 홍보하기 위해 들어가는 비용, C/S를 위한 인력 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