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천맛집

(3)
왕푸징만두 @ 부천: 생전 처음 맛본 새우만두 아들이랑 같이 한국만화박물관, 아인스월드에 갔을 때 저녁은 아니고 그냥 출출해서 뭐 먹을까 둘러보다가 찾은 만두집, 왕푸징 만두. 이 또한 프랜차이즌데 여기가 본점인 듯. 지나가다가 눈에 확 띄었던 건, 1층이었고, 사람들이 많아서다. 게다가 눈에 띈 문구. 새!우!만!두! 첨 들어봤심. 인근 길가에 주차하고 먹으러갔지. 새우만두 1인분만 시켰다. 왜? 먹어보고 맛있으면 더 시키려고. 그런데 손님이 많아. 나중에 또 시키려면 기다려야겠더라고. 그래서 2인분 시켰심. 1인분 가격은 3,000원. 7개 주는데 뭐 금방 먹는다. 다 먹는다고 배부르진 않아. 그러니 출출할 때나 야식 때 먹기 딱 좋을 듯. 이게 왕푸징만두에서 판매하는 메뉴들이다. 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꼬마만두, 새우만두, 왕만두, 단호박찐..
질마재 @ 부천: 양, 대창 전문점인데 고급스러운 인테리어에 맛도 좋아~ 일전에 실시간으로 여기서 양, 대창 먹으면서 모바일로 포스팅한 게 있긴 하지. 그 때 찍었던 사진이다. 간만에 부산 친구인 종민이 만났는데 부천에서 만났다. 거기가 중간 지점인지라. 그런데 부천에서 맛있다며 데려간 곳이 질마재라는 곳인데, 양, 대창 전문점이란다. 그래서 나는 양, 대창 먹어본 적 없다고 했더니 지도 여기서 처음 먹어봤는데 맛있으니 함 무봐라는 거다. 그냥 친구 믿고 갔지. 그리고 머리털 나고 처음으로 양, 대창을 먹어봤다. 오~ 맛있네. 솔직히 양보다는 난 대창. 씹으면서 고소한 그 맛이 일품이네 그랴. 이거 생각날 때 한 번씩 먹기 좋을 듯. 근데 비싸더라고. 셋팅은 이렇게 해준다. 일단 들어가는 입구나 실내 인테리어가 고급스럽게 되어 있어서 돈 좀 나오겠다 싶긴 했다. 근데 그거 때..
질마재 @ 부천: 양, 대창 전문점. 맛나네 인천에서 사업하는 종민이가 연락 와서 부천에 왔다. 저녁 시간이라 종민이가 추천하는 집에 왔다. 생전 처음 먹는 대창인데, 와 맛있다. 이 집이 특히 맛있다고 하더라고. 맛나네~ 보통 양, 대창 하면 허름한 집 떠오르던데, 여기는 좀 고급스럽다. 맛도 있고, 분위기도 있고.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