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밝은세상안과

(5)
미국 안과 의사들은 라식 수술 시에 잔여 각막 두께를 얼마나 남길까? 일전에 서울밝은세상안과 송윤중 원장님이 알려주셔서 이런 자료가 있다는 걸 알게되었는데 참 재밌는 자료다. ASCRS(American Society of Cataract and Refractive Surgery, 미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에서 매년 ASCRS 회원(당연히 미국 안과의사들이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을 대상으로 설문을 통해 조사한 자료를 발표하는데 그 발표 자료가 4월에 공개된다. 어디서? Richard J. Duffey라는 미국 의사의 홈페이지에서. 물론 구글링을 하면 얼마든지 쉽게 구할 수 있다. 서울밝은세상안과 송윤중 원장님이 보여줬던 자료는 2011년도 자료였고 4월달이 되면 2012년도 자료가 올라온다고 하셔서 보니까 올라와 있더라는. 2013년 발표한 자료지만 2012년에 조사한 자료기..
2차 시력검사 @ 진용한 안과: 서울밝은세상안과 이제명 원장님 추천으로 가게 된 사시, 약시 전문 안과 작년에 서울밝은세상안과 이제명 원장님께 아들 진강이 진료를 받았다. 이 때 느낀 거고 요즈음도 느끼는 거지만 지인 중에 의사가 있으면 급할 때 그러니까 아플 때나 그런 때에 도움이 많이 된다. 그리고 애매한 경우인지라 사시와 약시를 전문으로 하는 안과를 서울밝은세상안과 이제명 원장님이 소개시켜주셨고, 거기서 진용한 원장님께 진료를 받았다. - 시력검사, 사시검사, 굴절검사 @ 서울 밝은세상안과: 원시에 근시성난시를 동반한 약시 + 간헐성 외사시 판정 5개월 전 시력 검사 결과 서울밝은세상안과 이제명 원장님이 진용한 안과에 추천서를 써주신 이유는 아무래도 애매한 상황이기에 이 분야의 전문가를 소개시켜주신 거였다. 사시, 약시 전문 안과라서 그런지 희한한 장비가 있었는데 그걸로 진강이의 눈 상태를 확인하시더..
라식과 라섹 그리고 PRK의 차이: 라식과 라섹의 공통점과 차이점 및 라섹과 PRK의 차이점 아마도 이 글을 본다고 하면 라식이나 라섹 받아야지 하고 몇 군데 병원(의원) 둘러보고서 저마다 다른 걸 권하다 보니 뭐가 좋은가 싶어서 이리 저리 검색하는 사람이 아닐까 싶다. 다양한 케이스가 있을 것이다. 여기서는 무슨 라식을 권하고, 저기서는 무슨 라섹을 권하던데 의사마다 다른 걸 권하니 수술 받으려고 하는 사람의 입장에서는 뭐가 좋은지란 잣대로 볼 수 밖에 없고 말이다.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도 나중에 다루겠지만 라식, 라섹에 대해서 처음 다루는 글이다 보니 일단 차이부터 짚고 넘어가려고 한다. 라식과 라섹 둘 다 각막을 깎는 수술 왼쪽 그림은 눈의 구조를 도식화한 것인데, 라식과 라섹이란 시력교정술은 우리 눈의 동공을 싸고 있는 투명한 막인 각막을 깎아서 시력을 교정한다. 시력교정술에는 라식, 라..
서울밝은세상안과 1004ART: 미술품 경매로 기부하는 행사 서울밝은세상안과 1004ART 서울밝은세상안과에서 하는 1004ART라는 기부 행사가 있다. 미술품 경매를 통해 거둬들인 수익금을 기부하는 행사인데 10월 31일부로 끝났다. 좋은 행사는 미리 알렸어야 했는데... 쩝~ 작품이 팔리면 팔린 금액의 50%는 작가에게 나머지 50%는 기부되는데 일부 작가들의 경우는 100% 기부해달라고 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왜 1004ART냐면 작품이 1004개라서다. 참여한 작가들 중에는 꽤나 유명하신 분도 계신다. 사진작가로는 대중에게 많이 알려진 김중만 사진작가도 있다. 참고로 김중만 작가의 작품은 100만원 넘는 가격에 낙찰되었다는 얘기를 들었다. 경매 시초가는 10,000원부터인데 작가의 요청에 따라 시초가가 높은 것도 있다. 내가 경매에 참여했을 때 시초가가..
기적의 책꽂이에 보낼 책 32권 기적의 책꽂이 행사에 보낼 책을 정리해보니 32권 정도 나오네요. 물론 더 추가할 수도 있지만 아직 읽지 않은 책도 있는지라. 같은 책을 몇 권 갖고 있는 것도 있어서 소장할 것을 제외하고는 포함시켰습니다. 이제 착불로 보내기만 하면 되겠네요. 착불로 보낼 주소: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665-1번지 한양타운 6층 밝은세상안과 담당 이종수앞 기적의 책꽂이 BOOKGIVE 기적의 책꽂이를 최초로 시작한 서울밝은세상안과 페이스북을 보면 주소가 BOOKGIVE입니다. 예전에 저도 제 블로그를 통해서 북기빙을 한 적이 있었지요. 당시에 북크로싱이 유행이었는데 크로싱이라는 개념은 GIVE & TAKE입니다. 북기빙은 오직 GIVE만 있지요. 별로 중요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 GIVE & TAKE는 맞바꾸는 게 아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