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파우치

(5)
MDR-10R: 처음 써보는 헤드폰, 좋긴 좋구나 나는 음악에는 그닥 관심이 없다. 그러다 보니 이런 헤드폰을 사용해야겠다는 생각을 해본 적도 없고 말이다. 그러다 SEL2470Z 예판 참여하면서 사은품으로 소니 MDR-10R 헤드폰을 받아서 사용해봤는데, 좋긴 하더라고. 뭐 내 지인 중에는 소리에 민감해서 이어폰만 50만원 가까이 되는 고가의 이어폰을 사용하는 이도 있는데, 물론 그만큼 뭔가 다르긴 하겠지만 음악 자체에 나는 그닥 관심이 없다보니 그런가 부다 하고 말았었다. 이 헤드폰 뭐 좋은 건지 안 좋은 건지조차도 나는 모른다. 뭐 비교할 만한 제품이 있든가 아니면 좋고 나쁨을 가릴 수 있는 기준이 있어야 하는데 나는 그 어떤 것도 없기 때문에 말이다. 찾아보고 또 알아보면야 되겠지만 귀찮다. 게다가 아는 사람들 알겠지만 난 관심 없는 거에는 아예..
산와 AC 어댑터 파우치: 케이블 정리하고 보관하기 좋은 파우치 보통 차를 끌고 다닐 때는 내셔널 지오그래픽 백팩을 갖고 다닌다. 들고 다니는 경우가 별로 없으니까 말이다. 여기에는 캐논 7D, 삼성 시리즈 9을 비롯하여 LG XN1 mini 외장하드, SK 스마트 빔와 같은 디지털 기기 뿐만 아니라 CK 이터너티 포 맨과 같은 화장품까지 내가 이동해서 일을 한다거나 생활하는 데에 최소한의 것들은 다 있다. 향수까지 있네(사은품으로 받은 작은 휴대용 향수지만). 근데 한 가지 문제는 디지털 기기가 많다보니 전원 케이블을 비롯하여 연결 케이블이 많다는 거다. 그러다 보니 케이블 꺼낼 때 케이블이 서로 엉키기도 하거니와 다른 것들과 섞여서 정리가 잘 안 되는 게 문제. 그래서 샀다. 산와 AC 어댑터 파우치. 산와 AC 어댑터 파우치 이거 우연히 발견한 거다. 목욕 파우..
까르띠에 카보숑 머니 클립 L30000646: 머니 클립 중에서는 가장 좋은 듯 언제 샀지? 한 2년 되는 거 같다. 지갑을 하나 사야지 해서 뭘 살까 고민하다가 그래도 머니 클립이 있어 보이지 해서 머니 클립을 뒤지다가 찾아낸 상품이다. 원래 머니 클립하면 떠오르는 브랜드는 몽블랑이었다. 근데 몽블랑보다 까르띠에가 더 낫더라는 거. 아무래도 브랜드 이미지가 몽블랑보다는 까르띠에가 좀 더 고급 이미지잖아? 그게 왜 그런가 하면 까르띠에는 명품이라고 해도 애시당초 주얼리로 시작했고 지금도 주얼리로 유명하거든. 근데 대부분은 까르띠에 하면 지갑 또는 시계(탱크 한 때 엄청 유행이었는데)로 알게 되니까 그런 이미지가 강한데 사실 까르띠에 시계 별로 추천 안 한다. 왜? 시계의 핵심은 디자인이 아니라 무브먼트인데 사실 까르띠 시계는 그냥 까르띠에 이름만으로 유명한 거지 따지고 보면 그렇지 ..
포켓 EBS ① EBS에서 출시한 학습 전용 스마트패드, 초기 갤럭시 탭을 많이 닮았다 요즈음 보니까 학습 전용 스마트패드가 인강 사이트를 중심으로 많이 나오고 있는 거 같던데 마치 한 때 e-Book 전용 디바이스가 경쟁적으로 나오는 걸 보는 듯한 느낌이다. 그 중에 눈에 띄는 스마트패드가 바로 포켓 EBS다. 수능이 4개월 조금 안 되게 남은 이 시점에서 수능 연계율 70%라는 EBS 강의 전용 스마트패드이기 때문. 제품 출시는 7월 23일 담주 월요일인데 나는 출시 전에 베타 테스터로 포켓 EBS 받아서 살펴보고 있는 중이다. 처음에 이런 스마트패드로 공부가 되겠냐는 생각이 지배적이었다. 왜냐면 인강(인터넷 강의) 듣는다고 컴퓨터 앞에 앉아 있으면 정작 인강을 듣기 보다는 다른 짓을 하는 경우가 많지 않겠냐는 생각 때문이었다. 그런데 살펴보니 학습 전용 스마트패드다. ^^; 왜 그런지..
불가리 오퍼퓨미 오떼블랑 3종 세트 & 파우치 from 렉서스 뉴 GS 런칭쇼 이건 렉서스 뉴 GS 런칭쇼에 참여한 사람들에게 하나씩 주는 기념품이다. 차를 구매한 후에 받는 거 외에는 지금껏 받은 것들이 그닥 맘에 들지는 않아서 이번에도 별 기대를 안 했는데 맘에 들었던 런칭쇼만큼 기념품도 맘에 든다. 렉서스 박영운 팀장님이 나중에 기념품으로 파우치 준다고 받아 가져가라고 얘기해주셨었는데 별 생각없이 받았다. 친구가 뭔데 하면서 포장된 용지 보더니 바로 돌아서서 자기도 달라고 해서 가져가더라는... 왜? 포장에 BVLGARI라 적혀 있길래. "BVLGARI면 받아줘야지" 하면서 넉살 좋게 가서 동행은 안 주냐고 하면서 받더라는... ㅋㅋ 역시 넉살 좋은 녀석이다. 나는 런칭쇼 끝나고 하루 지나서야 포장을 뜯어봤다. 가만히 보니까 포장에 BVLGARI라고 적혀 있네. 이거 보고 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