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향수

(9)
다비도프 쿨 워터 맨 오 드 뜨왈렛: 시원한 향 때문에 여름에 남성들이 자주 뿌리고 다니는 향수 이미지를 찾아보니 요즈음 나오는 거는 병에 DAVIDOFF란 브랜드명이 필기체로 표기가 안 되네. 언제 샀는지 모르겠다. 한 때는 정말 자주 애용하던 향수였는데, 언제부턴가 남자들한테 나는 냄새가 죄다 이거다 보니 안 쓰게 되더라고. 왜 그런 거 있잖아. 엘리베이터에 탔는데 여자한테서는 샤넬 향수 냄새가 나고, 남자한테서는 다비도프 향수 냄새가 나는. 그만큼 남자들이 즐겨 사용했던 향수 중에 다비도프 워터 맨 오 드 뜨왈렛이 있지 않나 싶다. 지금은 이거 사용하는 남자들 생각보다 많이 줄은 거 같긴 하다만. 여튼 이 향수는 내가 가장 처음 사용했던 향수다. 다비도프 워터 맨 오 드 뜨왈렛이 남자들한테 인기가 많았던 건, 일단 냄새가 시원했다. 게다가 남자들이 좋아할 만한 향을 가졌고. 왜 그런 거 있잖아..
베르사체 블루진 맨 오 드 뜨왈렛: 내 생애 두번째 향수 나는 향수를 잘 뿌리지 않는다. 향수 냄새를 그리 좋아하지도 않고. 엘리베이터를 탔는데 진한 향수 냄새를 풍기는 여자가 들어오면 그닥 느낌이 좋지 않다. 마치 화장을 과하게 한 듯이 느껴져서 말이다. 내가 이러다 보니 향수를 사도 거의 사용을 하지 않고 보관만 하는 꼴이다. 내 생애 첫번째 향수는 다비도프다. 아직도 다비도프 향수 갖고 있다. 그렇다고 해서 내 생애 첫번째 향수를 지금껏 갖고 있는 건 아니지만 말이다. 난 다소 외곬 기질이 있어서 쓰던 것만 쓰고 좋아하는 것만 좋아하는 성향이 강한 편이다. 그래서 내 생애 첫번째 향수인 다비도프만 줄곧 사용했었다. 그러다 사용하게 된 내 생애 두번째 향수는 베르사체 블루진 맨 오드뚜왈렛. 선물 받은 거다. 새 걸로 말고 사용한 걸 말이다. 그게 아마 10..
간단정리 010. 향료 농도에 따른 향수 종류 구분 향료 농도 지속시간 및 기타 퍼퓸 Perfume 15~30% 6~7 시간 이상 오 드 퍼퓸 Eau De Perfume 9~12% 오 드 뜨왈렛 Eau De Toilette 6~8% 지속시간 4~5 시간 정도 대부분의 향수가 여기에 속함 오 드 코롱 Eau De Cologne 3~5% 지속시간 2~3시간 정도 목욕 후 가볍게 전신에 사용 샤워 코롱 Shower Cologne 2~3% 샤워 후 가볍게 전신에 사용 개인적으로 퍼퓸도 사용해본 적 있다. 샤넬 제품으로 퍼퓸은 비싸~ 조그만 게 얼마였더라? 선물 받아서 망정이지 내 돈 주고는 못 사겠더라고. 향수도 잘 쓰지도 않긴 하지만. 근데 중요한 거는 선물 받은 퍼퓸은 잃어버렸다는. 하루도 사용하지 못하고. ㅋㅋ
오바마 향수: 오바마가 즐겨는 향수, 흑인들이 좋아하는 향수 지난 주 열렸던 DCT Flea Market에 가서 산 향수다. 사실 나는 뭘 사려고 갔던 게 아니라 행사 진행이 어떻게 되는지 분위기는 어떤지 파악하기 위해간 거지만, 행사가 행사인 만큼 결국 얼마 하지는 않지만 물건 하나 사게 되네 그랴. 어떤 물건들이 있는지 죽 둘러보다가 나의 발길을 멈추게 만드는 문구가 하나 있었다. 날림 글씨지만 재밌었다. 그래서 물어봤다. 근데 판매자(나이는 28살의 남자인데 지금은 형, 동생하는 사이가 됐다)가 내가 흑인에 관심이 있는 줄 아고 이런 저런 얘기를 해준다. 사실 나는 흑인 전혀 관심 없다. 다만 말이 재밌어서 그렇다고 했는데, 자신의 경험담을 죽 늘어놓는다. 미국에서 살면서 유명한 흑인 아티스트들도 많이 만났나 보다. 자신이 흑인을 좋아하기 때문에(그렇다고 여..
샤넬 알뤼르 옴므 오드 뚜왈렛(CHANEL ALLURE HOMME EAU DE TOILETTE): 내가 썼던 최초의 향수 난 향수를 잘 사용하지 않는다. 그렇다고 해서 향수를 모으는 취미가 있는 것도 아니다. 그런 나라고해도 사무실 한 켠에는 5개의 향수가 있다. 거의 사용하지도 않는데 말이다. 왜 그렇게 많이 갖고 있으냐? 다 사용한 거라고 해도 버리지 않아서 그렇다. ^^; 그러다 이번에 책상 정리하면서 다 쓴 거 하나를 버렸다. 내가 태어나서 최초로 썼던 향수로 샤넬 알뤼르 옴므 오 드 뚜왈렛(CHANEL ALLURE HOMME EAU DE TOILETTE)이다. 샤넬 알뤼르 옴므 오드 뚜왈렛의 뜻 샤넬이 프랑스 회사이니 allure를 미국식 발음으로 얼루어라고 읽지 않고 알뤼르라고 표기했는데 영어로는 매력이란 뜻이고 프랑스어로는 외모란 뜻이 되겠다. homme(옴므)는 영어나 프랑스어나 같은 뜻으로 남자를 지칭하고,..
캠퍼스 블루스(ろくでなし Blues): 고등학교 시절의 추억을 떠올리게 한 만화 고등학교 시절에 수업이 끝나면 가는 곳이 당구장이었다. 간혹 야자를 위해서 저녁을 분식집에서 먹고 나면 만화방도 가곤 했고. 그러나 사실 나는 만화에는 그리 큰 흥미를 느끼지 못했다. 그랬던 나도 보던 만화가 있었는데 그게 바로 다. 나와 비슷한 또래라면 이 만화 모르는 이들이 거의 없을 듯. , , 와 함께 당시에는 손꼽히는 만화 중에 하나였다. 고등학교 때 즐겨 보던 만화, 은 한참 보다가 나중에 점점 내용을 지리하게 끄는 듯 해서 그만 봤고, 는 참 재밌게 봤던 기억이 있고, 는 농구에 그닥 관심이 없는 지라 보다 말았지만 는 달랐다. 너무 재밌어했고 보고 싶어했다. 그래서 새 권이 나오면 수업 시간에 책 들고(책 안에 펼쳐두고) 보곤 했었다. 그것도 순번이 정해져 있었다는... 그러다 어느 순간 ..
건축학개론: 누구나 마음 속 깊이 간직한 첫사랑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킨 영화 나의 3,079번째 영화. 괜찮다고 하길래 극장에서 보고 싶었는데 기회를 갖지 못해서 아쉬웠던 영화였다. 뭐랄까? 영화 내용 그 자체가 아름답다 뭐 그런 건 아니었는데 아름답게 느껴지는 건 누구나 다 어릴 적에 한 번 즈음은 경험해본 첫사랑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켜서가 아닐까 싶다. 영화를 보면서 '나도 저런 적이 있었는데...', '지금은 저렇게 못할텐데... 순수성을 잃어서일까?' 뭐 그런 생각들이 많이 들었다는... 개인 평점 9점의 추천 영화. 강추다 강추! 누구에게나 첫사랑에 대한 추억은 있다 어떻게 보면 첫사랑이라는 게 때묻지 않은 풋풋한 사랑이기도 하지만 첫경험이다 보니 그만큼 연애에 대한 노하우(?)가 부족해서 이루어질 수 없는 면이 많은 듯 싶다. 간혹 첫사랑과 결혼을 한 경우도 이따금씩..
만물상 차를 보며 떠올렸던 초등학교 방학 숙제 일이 있어서 나가던 중에 우연히 본 만물상 차다. 하도 물건이 많길래 뭔가 싶어서 봤더니 만물상... 정말 없는 게 없을 정도로 이것 저것 많았다. 고속도로 휴게소에 들려보면 이 비슷한 차들이 서있다. 근데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본 거랑은 사뭇 다른 것이 이 차에는 옛 것들이 많았다. 사용할 수야 있겠지만 소품용으로 쓸 만한 것들이 꽤 보인다. 초등학교 시절(내가 다닐 때는 국민학교 시절) 때가 생각난다. 방학 때가 되면 그 수많은 방학 과제들을 하나씩 해나가면서 (탐구생활은 아직도 존재하는지 궁금하다. ^^) 수집은 항상 이런 것들로 했었는데... 큰 이모가 사는 남원에 가면 거기에는 장이 열렸었다. 아직도 열리는 지는 모르겠지만 그 장터에서 옛날 동전이나 옛날 물건들을 몇 점 사서 제출하면 좋은 점수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