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격투기

(213)
UFC 196 이후 볼만한 UFC 경기 정리 #03월 20일: 마크 헌트 vs 프랭크 미어 #14월 10일: 벤 로스웰 vs 주니어 도스 산토스 상대 전적을 비교해보면... 알리스타 오브레임을 이긴 벤 로스웰(펀치에 의한 TKO로), 진 주니어 도스 산토스(마찬가지로 펀치에 의한 TKO로). 그래도 한물 가긴 했지만 실력을 그리 쉽게 평가 절하할 순 없는 조쉬 바넷도 길로틴 초크로 이겼다. 벤 로스웰 말이다. 그런데 마크 헌트나 가브리엘 곤자가한테는 졌다는. 물론 주니어 도스 산토스가 예전의 기량을 아직 보여주지는 못하고 있지만 헤비급에서 랭킹 4위다. 3위가 알리스타 오브레임, 2위가 케인 벨라스케즈, 1위가 파브리시오 베우둠. 벤 로스웰은 7위. 내가 보는 sherdog.com 에서 보면 그렇다. #24월 16일: 라샤드 에반스 vs 마우리시오..
마크 헌트의 K-1 시절 인상적인 경기 #0오랜만에 UFC 경기 보고나서 다음 경기 확인해봤더니 3월 20일에 마크 헌트와 프랭크 미어 경기가 메인 이벤트다. 분명 타격으로는 프랭크 미어가 많이 밀릴테니 프랭크 미어는 그라운드로 승부를 보려고 할테고, 마크 헌트는 그라운드 기술이 좋은 프랭크 미어를 방어하면서 타격으로 승부하겠지. 둘 중 하나다. 그라운드 기술을 쓰려고 해도 빨리 마크 헌트가 빠져 나와 타격으로 프랭크 미어가 패하든가 아니면, 아무래도 그라운드에서는 방어 기술 정도 밖에 갖고 있지 않은(그러나 힘은 좋은) 마크 헌트를 손쉽게 그라운드 기술로 프랭크 미어가 끝내거나. #1마크 헌트하니 떠오르는 경기 하나가 있어 올린다. K-1에서 활동하던 2001년 시절에 레이 세포와의 경기다. 6분 이후에 보면 오픈한 상태에서 서로 몇 대씩 ..
UFC 196: 홀리 홈 vs 미샤 테이트 #0경기 영상은 > TV POT 으로. 클릭하면 영상 주루룩 나온다. #1론다 로우지에게 이기고 난 다음에 나는 분명 홀리 홈이 이제는 자신을 증명해야한다고 했었다. > 론다 로우지, 복싱 세계 챔피언 출신 홀리 홈에게 무너지다 홀리 홈이 못한다는 게 아니라 기존 상대들 중에 여성 밴텀급의 강자들이 없어서였다. #2참 홀리 홈의 입장에서는 안타깝네. 이제 1차 방어전인데. 반면 미샤 테이트 입장에서는 이제서야 UFC 챔피언을 지내보는군. 론다 로우지의 그늘에 가려 챔피언 못할 듯 싶더니만. 근데 이렇게 되면 미샤 테이트 입장에서는 또 다음 번에는 론다 로우지랑 붙는 건가 싶기도 하겠네. #3혹시나 싶어서 론다 로우지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다 봤는데 아무런 반응 없음. 난 론다 로우지 지난 번 패..
UFC 196: 코너 맥그리거 vs 네이트 디아즈 #0영상은 여기를. > TV POT UFC 경기가 있으면 이건 유투브가 아니라 TV POT에서 검색하는 게 더 빠르다. 아무래도 저작권 때문에 유투브에는 안 올라와. #115연승의 코너 맥그리거 초반부터 몰아세우면서 경기 잘 풀어갔는데. 아쉽. 내가 볼 때는 좀 조심했더라면 이길 수 있었을텐데 하는 생각. 거의 다 이긴 게임을 그렇게 만들어버리는 경우도 쉽지 않은데, 27살이니 아직 젊고, 15연승을 하다 보니 자신만만했다가 이렇게 되지 않았나 싶다. 이번 경기 패배로 좀 더 다듬으면 훨씬 강한 파이터가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뭐 이번 패배는 약이 되지 않을까 싶다. 근데 어찌 1차 방어전에서 그렇게 되서리. ㅋ #2 이건 개체량 잴 때의 신경전. 이런 거 보면서 드는 생각. 참. 젊구나. ㅠㅠ
파브리시오 베우둠 1차 방어전은 재대결로 #0음. 좀 빠르지 않나 싶은데, 이런 결과가 나왔다는 건 그만큼 케인 벨라스케즈의 강한 의지가 반영된 게 아닌가 싶다. 그렇다면. 분명 지난 경기에는 뭔가 문제가 있었다는 얘긴가? 그러니까 본인이 생각하기에 이러 저러해서 졌으니 이번에는 단단히 준비하면 이길 수 있다 뭐 그런 생각을 가진 게 아닌가 싶다. 그러니 이렇게 빨리 붙지. 예전에 케인과 주도산의 3차전이 생각난다. ㅋ #1만약 케인이 이긴다면. 베우둠의 입장에서는 나도 재대결 시켜달라 해서 3차전으로 갈 수도 있다. 그래서 케인이 이번에 이기려면 확실한 피니쉬를 해줘야 그래도 3차전이 좀 나중에 열리지 않을까 싶기도 하다. #2만약 베우둠이 이긴다면. 케인은 챔피언 도전자 자격을 얻기 위해서 많은 상대들과 또 경기를 해야 한다. 1년에 1-2..
론다 로우지를 꺾은 홀리 홈 다음 상대는 미샤 테이트 #0간만에 외국 격투 사이트 방문했더니 나오네. 홀리 홈의 1차 방어 상대는 미샤 테이트로 결정됐다. UFC 197(3월 5일)에서 맞붙는다. 내가 볼 때, 적절한 상대가 아닌가 한다. 홀리 홈에게 처참한 패배를 당하기 전까지만 해도 론다 로우지를 가장 괴롭혔던 상대 아닌가. 참고로 론다 로우지는 미샤 테이트와의 경기를 제외하고 모두 1라운드에 경기를 끝냈다. 물론 홀리 홈에게는 2라운드에 KO 당하지만. #1론다 로우지. 급하게 서두를 것 없다. 급하게 서둘러봤자 오히려 경기 중에 이러다 패배하겠다는 생각에 사로잡힐 수도 있으니, 다른 상대들과 몇 차례 경기하면서 자신감 회복하고, 그 사이에 홀리 홈을 이길 전략을 잘 짜야할 듯 싶다. 그래도 인스타그램 들어가보니 다시 활동하는 거 같기는 하던데. 팔로..
UFC on Fox 17: 주니어 도스 산토스 vs 알리스타 오브레임 #0경기 결과를 동생한테서 듣고서 바로 봤었는데 이제서야 뒷북치고 있다. 케인 벨라스케즈가 파브리시오 베우둠에게 힘도 제대로 못 쓰고 무너지더니 이번엔 주니어 도스 산토스가 알리스타 오브레임에게 이렇게 무너지다니. 그래도 케인 벨라스케즈는 이리 저리 싸워보기라도 했지, 주니어 도스 산토스는 완전히 알리스타 오브레임에게 말렸다. 그리고 케인 벨라스케즈에게 지고 난 다음에는 왠지 모르게 예전과 같이 저돌적이지 않다는 느낌이 많이 드네. 자기 자신에 대한 믿음, 자신감 이런 게 좀 결여된 듯. 그러니까 져본 경험이 없으면 나는 안 진다고 생각해서 더 자신감 있게 파이팅하지만, 져본 경험이 있으면 질 수도 있다는 생각에 자신있게 파이팅을 못 하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더란 거다. 영상은 [ 여기 ]를 참조 ..
라이진 월드 그랑프리: 효도르 vs 자이딥 싱 #0효도르의 복귀 소식을 들었을 때, UFC에서 화려하게 복귀하기를 바랬던 팬 중에 하나였다. 그러나 일본 단체와 계약한다는 소식에 다소 실망감이 적잖이 들었다. 그리고 오늘 경기. 라이진 월드 그랑프리? 뭔진 모르겠고, 상대가 누군지 봤더니 자이딥 싱이란 인도 선수다. 28살의 아주 젊은. 어떻게 매치업이 이루어졌는지는 모르겠지만 상대가 효도르라서 그런지 얼어 있어서 제대로 경기하지를 못했던 듯 싶다. 쩝. 싱겁게 끝났다. 영상은 http://tvpot.daum.net/clip/ClipView.do?clipid=73459697 #1해설위원의 해설을 듣다 보니 자이딥 싱이 세르게이 하리토노프를 이겼다는 얘기가 있어서 경기 영상 봤다. 세르게이 하리토노프. 헤비급의 강자이긴 한데, Top3 급 정도는 조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