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

(8)
화면 비교: LG IPS LED 모니터 vs 맥북 프로 레티나 디스플레이 맥북 프로 레티나 13인치 고급형을 메인으로 사용하다 보니 아무리 화면이 쨍하다고 해도 화면이 작은 게 사실이다. 그래서 별도의 모니터가 필요했다. 물론 기존에 사용하던 삼성 Syncmaster B2430L이 있긴 했지만 나 삼성 제품 버리고 있잖아. 왜? 삼성 싫어! 너무 싫어! 그렇게 된 계기가 있어. 다음 글을 읽어봐. - 삼성 제품 불매: 대체제가 있는 한, 삼성 제품이 아무리 좋아도 안 산다 게다가 내가 구매했던 삼성 Syncmaster B2430L 모델에는 HDMI 단자가 없어. 내가 산 이후에 나온 모델의 경우에는 같은 B2430L 이라 하더라도 HDMI 단자가 있던데 말이다. 뭐 있다고 하더라도 삼성 제품이니 다른 걸 구매했겠지만. ^^; 그래서 구매했던 게 LG IPS LED 모니터인 2..
LG IPS LED 모니터 24MP55HQ: 가성비 좋은 24인치 모니터 내가 사용하고 있는 제품들 중에 마지막 남은 삼성 제품은 모니터다. 이마저도 교체하기 위해서 결국 같은 인치의 LG IPS LED 모니터를 구매했다. 이왕이면 이번에 더 큰 모니터를 구입할까도 생각했지만 사실 더 크다고 해서 내게 더 큰 메리트를 준다거나 하지는 않는 듯해서 기존에 사용하던 삼성 Syncmaster B2430L과 같은 크기의 모니터를 구매한 거다. 올해 초에 구매했던 LG IPS LED 모니터 23EA53가 맘에 들었던 터라 그걸 살까도 생각했는데(사실 23인치나 24인치나 사용자의 체감 차이는 별로 못 느낄 듯 해서) 디자인이 딱 맘에 드는 게 있더라고. LG IPS236ZV-PN. 요래 생긴 거다. 아래쪽이 투명하고, 터치식 버튼이라 맘에 들었지. 사실 이번에 교체하기 전에 사용했던 ..
LG IPS LED 모니터 23EA53: IPS라 그런지 화면이 쨍하네 이번에 구매한 모니터다. 이 또한 내가 사용하는 게 아니라 직원 쓰라고 구매한 건데, 오~ 이 모니터는 탐난다. 적당한 가격에 괜찮은 모니터 검색하다가 IPS가 좋다고 하길래 구매했는데 PC 연결해서 실제로 보니까 쨍하다. 마치 어떤 느낌이었냐면, 똑딱이로 사진 찍다가 DSLR로 찍는 그런 느낌? 게다가 색감도 좋다. 내가 쓰는 모니터 삼성 Syncmaster B2430L이랑 비교해도 그렇고 말이다. 뭐 내 모니터는 구매한지 벌써 4년 다 되가니. 이제는 24인치가 안 커보여. 더 큰 거 사야겠어. 나중에. ^^; 화면이 쨍한 게 IPS 패널이라서 그런지 모르겠지만 여튼 좋다. 맘에 들어. 모니터에 대해서는 내가 잘 모르니까 뭐라 말은 못 하겠는데, 잘 샀다는 생각이 들더라고. 직원이 기존에 사용하던 모..
더 지니어스: 룰 브레이커(더 지니어스 시즌2) 5화 감상평 - 점점 꼴보기 싫어진다 시즌1은 하도 얘기가 많길래 어떤 건가 싶어서 1화만 보고 말아서 모르겠는데, 시즌1이 흥행해서 시즌2를 하는 거겠지? 그래서 이 프로그램 시청률 높을 거라 생각하고 제작진들이 머리를 굴린 건가? 4화 이후부터는 별로 보고 싶다는 생각이 그리 안 들더니만 5화보니까 더 그런 듯. 점점 재미없어지는 거 같다. 여자들이 더 승부욕이 많아 지난 3화에서도 언급했듯이 여자들이 승부욕이 더 강하고 여자들끼리 서열 더 따진다. 5화에서는 여자들끼리의 승부욕을 엿볼 수 있었다. 5화까지 남은 조유영, 임윤선. 초반부터 뭐 아무 것도 아닌 거 같고 묘한 감정이 흐르던데. 사실 이건 편집된 화면이 나오는 것인지라 전혀 그렇지 않은 상황인데 그렇게 보이게 설정이 되었을 수도 있지. 그래서 일단 패스. ㅋㅋ 난 주변에서 이..
LG XN1 mini: 들고 다니기에 적합한 1TB 소형 외장하드 나는 원래 디지털화시키고 난 다음에 그것을 웹에다 올리지 별도로 저장하고 있지는 않는다. 그래서 나는 자료를 보관하기 위한 저장 용량이 별도로 필요한 사람이 아니다. 어렸을 때부터 다소 정리벽이 있는 건 사실이지만 지금까지 모아둔 디지털 자료들은 생각보다 많지 않다. 내가 20대 초반에 벤처할 때 적었던 사업계획서까지 아직까지 보관하고 있을 정도로 나름 정리를 잘 해서 백업을 해뒀는데 그거 다 합쳐봐야 뭐 얼마 안 된다. 게다가 데이터 저장 매체의 가격이 엄청 떨어져서 지금 내가 사무실에서 사용하고 있는 컴퓨터의 HDD는 300GB. 3년 반 전에 샀지만 바이러스 한 번 걸린 적 없어 포맷조차 하지 않은 상태로 지금껏 잘 사용하고 있다. 그래도 내가 별도로 관리하는 지금까지 모아둔 자료들(비즈니스 관련 ..
LG U+ 인사말 필링(컬러링) 없애는 방법 기존 KT에서 LG로 갈아타면서 3개월동안 패키지 이용해야 하는 거 때문에 설정되었던 인사말 필링. LG에서는 필링이라 부르던데 이거 컬러링이라고 안 불렀나? 근데 이 필링 철자 뭐야? 채우다 해서 filling이야? 아님 감성적이다 해서 feeling이야? 뭐야? 여튼! 내게 전화하면 처음에 나오는 인사말이 "전화주셔서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아악~ 이거 웬 할아버지폰 멘트? 어른들 핸드폰 바꾸고 나면 이런 인사말 어떻게 바꾸는지 몰라서 가만 놔두다 보니 어른들한테 전화하면 나오는 멘트가 이거다. 바꿔야지 바꿔야지 하다가 이제서야 바꿨는데 이거 바꾼다고 LG U+ 홈페이지(http://www.uplus.co.kr)에 가입까지 하고서야 바꿨다는 거. 가입한 김에 필링(인사말 필링 말고 인사말..
U+ HDTV: TV를 많이 보고 U+ 이용자라면 이용할 만한 어플 나는 갤럭시 S3를 LG로 개통했다. LTE라서 그런 것도 그렇지만 SK나 KT보다는 그래도 혜택이 많은 듯 하여. 뭐 사람들 말로는 LG는 통신 퀄리티가 떨어진다고 하는데 내가 볼 때는 옛말인 거 같고. 난 예전에 국내 최초의 풀 브라우징 핸드폰인 아르고폰 사용하면서도 LG 이용해봤거든. 한 통신사에 계속 있는 게 메리트가 있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그 때 그 때 맞춰서 구미에 맞는 이통사로 가는 게 좋다고 본다. 그렇게 LG로 갤럭시 S3를 개통하다 보니 LG에서 만든 어플이랑 삼성에서 만든 어플이 깔려 있는데 U+ HDTV 어플은 LG에서 만든 어플이다. DMB가 되는 갤럭시 S3지만 이 어플을 이용하면 HD 화질로 TV를 시청할 수 있다는 메리트가 있는데 스마트폰으로 TV 즐겨보는 사람이라고 한다면..
비교 끝에 구입한 LH2300 구매 동기 최근 UMPC 중에서 Samsung의 Q1 제품을 사용해본 적이 있다. 서브 노트북이라는 것이 따로 있긴 하지만 UMPC에 유독 눈길이 갔던 것은 무게 때문이었다. 나와 같은 경우는 이동성을 가장 우선으로 생각한다. 그것은 90년대 중반에 3~4kg 짜리 노트북을 들고 강의하러 다녀서 아직도 왼쪽 어깨가 별로 좋지 못한 경험 때문이다. 노트북보다는 조금 성능이 떨어져도 이동성이 좋아 '이 정도면?' 하고 고려해봤던 것이다. 일산 KINTEX에서 열렸던 KES(한국전자전)에 가서도 UMPC를 눈여겨 보긴 했는데 그리 썩 호감이 갈 정도는 아니었다. 각 업체마다 마치 제각각의 인터페이스에 자사의 제품을 쓰는 사람들은 자사의 제품에만 익숙하게 만드려는 듯 느껴졌기 때문이다. 그러다 의동생이 iPo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