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더십

(12)
엔더스 게임: 리더의 의미를 다시 되새겨보게 만든 영화 나의 3,321번째 영화. 12월 개봉작 중에서 가장 기대했던 영화로 동명의 1985년 소설 '엔더의 게임'을 영화화한 작품이다. 원작이 SF 소설로는 명작이라고 하는데 영화를 보면서 그럴 만하다 생각했다. 워낙 요즈음에는 이런 SF 영화들이 많이 쏟아지다 보니까 어지간한 비주얼로는 관객을 매료시키기 힘들어 어쩌면 영화는 별로 재미없다 생각하는 이들이 있을 지 모르겠다만 나는 이렇게 대중들이 즐기도록 내용을 구성하면서도 그 속에 뭔가를 담아낸다는 게 그리 쉽지가 않다고 생각하기에 좋은 평점을 주고 싶다. 개인 평점 8점의 추천 영화. 리더의 의미를 생각케한 영화 엔더의 게임 올슨 스콧 카드 지음, 백석윤 옮김/루비박스 을 외계 침공에 맞선 영화라고만 보기에는 미흡하다. 물론 메인 테마는 그러하지만 외계인..
제독의 연인: 사랑이 리더십 위의 가치더냐? 나의 2,825번째 영화. 과 같은 그런 느낌의 포스터를 보고 그런 류의 영화라 생각했는데 보고는 다소 실망했던 영화. 아마도 내 기대에 못 미쳐서 그런 듯. 전쟁보다는 사랑에 초점을 맞추고 있고 전쟁 속의 꽃피운 사랑이라고 하기에는 도의적으로 아닌 부분이 많기에 그다지 아름다워보이지는 않았다. 개인 평점 6점. 포스터 물론 포스터에는 이런 글귀가 있다. " 이후 전세계가 선택한 로맨스 대작" 그러나 과 견주기에는 미흡하다. 포스터가 주는 느낌은 전쟁 속에서 꽃피운 멋진 러브 스토리인데 난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이 영화 속의 사랑은 아름답다기 보다는 잘못된 만남이라 본다. 과 비슷한 느낌이지 않나? 주인공들을 위에 두고 아래에는 바다를 배경으로 군함이 보이고. 그런데 과 비할 바는 아니라는 생각이다...
삼국지 vs 대망(도쿠가와 이에야스) 와 (이하 대망이라 표기)과 견주는 분들이 많습니다. 동급이라 생각하는 분들이 많지만 결코 저는 아니라고 얘기를 드리고 싶습니다. 사실 이라는 소설은 제 인생에서는 정말 잊을 수 없는 책이기도 해서 이런 얘기를 드리는 것일 수도 있습니다. 그러면 왜 저는 그렇게 생각하는지를 두 책을 다 읽은 저의 어조로 비교해드리지요. 팬들이 많기 때문에 이에 대해서는 무슨 얘기가 또 나올 수도 있겠습니다만 와 을 다 읽어보고 왜 는 '청소년 필독서'에 올라가 있지만 은 '경영의 필독서'로 언급이 되는지를 곰곰히 생각해본다면 내가 삼국지 팬이기 때문에 삼국지가 더 낫다는 그런 얘기는 하기가 힘들 것입니다. 경영자의 눈으로 해석한다고 해서 그것이 꼭 옳은 것은 아니지만 그 의미를 너무 모르시는 분이 많아서 이번에 맘먹고 ..
오늘 도착한 책 "전설의 리더, 보" 오늘 서예아카데미를 수강하고 일찍 돌아왔다. 진강이 생일이라고 동생이 와있어서... 책상 위에 올려진 택배를 보니 책인 듯 했다. 독서클럽 경제/경영팀 STAFF이면서 서돌출판사 소속인 천성권님이 보내준 책이다. 매번 책이 나올 때마다 이렇게 보내주다니... 책을 좋아하고 리뷰 쓰는 것을 취미로 하다 보니 이렇게 주시는 듯. 받은 책들 모두 리뷰를 했던 것도 아니고 저번에 왔던 책은 아직 읽지도 않았는데... 그래도 꾸준히 언제부터인가 보내주신다. 감사할 따름이다. 이번 책은 리더십에 대한 책이다. 현재는 고인이 된 저자의 경험을 책으로 엮어낸 자기계발서다. 우리나라에서는 조금은 비인기 종목인 미식축구에서 전무후무한 기록을 달성한 감독으로 훗날 리더십 강의를 하면서 이 책을 쓴 것이다. 어찌보면 히딩크의..
중국 연(燕)나라 재상 자지의 지혜 리더십,리더,중국,연,자지,재상,子之,燕,일화,사례,믿음,충성,신뢰,권력,불충자지(子之, 거 참 이름 묘하다)는 중국 연(燕)나라의 재상이다. 아래는 자지가 자신의 측근들 중에서 믿음직하지 못한 사람을 찾아낼 때 써먹었던 방법이다. 하루는 측근들을 불러 모아 앉혀두고 일부러 이렇게 물었다. "지금 문 밖으로 나간 것이 백마더냐?" 모두들 아무 것도 보지 못했다고 대답했는데 그 중에 하나가 문 밖으로 달려 나가서 보고 돌아와서 이렇게 얘기했다. "예. 필히 백마였습니다." 꼭 이렇게 해서 사람을 가려내야 할까 싶을 지도 모른다. 그러나 세상은 꼭 내 방식대로만 고집해서는 그것을 이용하는 사람이 생기는 법이다. 권력이든, 부귀든 무엇인가 남들이 탐낼만한 무엇인가를 가졌다면, 그 주위에는 믿을 만한 사람이 별..
GE의 리더 양성 매뉴얼에 있는 리더의 6가지 마음가짐 GE(General Electronic)의 관리자 교육 중에 리더 양성 매뉴얼에 있는 내용이다. "LEADER"라는 단어를 활용하여 각 스펠을 머리 글자로 하여 설명하고 있으며, LEADER가 가져야할 6가지 마음가짐의 중요도 순 또한 LEADER 순이다. 각각의 마음가짐에 대한 부연 설명은 나의 해석이다. L: Listen (상대의 말을 잘 들으려는 마음가짐) 말을 잘 하는 것도 중요하다. 그러나 더 중요한 것은 말을 들으려고 하는 것이다. 물론 이것도 상황적인 판단이 필요한 것이긴 하다. 의견을 수렴한다고 무조건 듣기만 해서는 시간만 가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여기서 말하는 것은 기본적으로 상대의 의견을 경청하는 마음가짐을 가져야 한다는 것이다. E: Explain (상대를 납득시킬 수 있도록 설명..
이제 리더십 매뉴얼은 모두 바꿔야 한다 < 이미지 출처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이명박 대통령 당선자가 향후 정국을 구상하면서 책을 보고 있단다. 공교롭게도 리더십 관련 책이다. 그것도 정치에 관련된 리더십. 역사를 바꾸는 리더십 (2006) 제임스 맥그리거 번스 지음, 조중빈 옮김/지식의날개(한국방송통신대학교출판부) 원제 : Transforming Leadership: The Pursuit of Happiness (2003) 이 책의 소개란을 보면 이명박(당시 서울시장)의 추천 글귀가 눈에 띈다. 마음에 와 닿는 책이다. 지구촌의 빈곤에 대해 저자의 절실한 문제의식이 느껴진다. 가난한 사람에 대한 연민도 절절하다. 모두가 절망에 빠져 있을 때 비전을 보고, 서로에게 힘을 실어주는 리더십이 해결책이라는 이야기..
올해 CEO들이 열광한 세 권의 책 남한산성 김훈 지음/학고재 얼마나 팔렸나? 35만 부 정도가 팔렸다. 올해 국내 소설 가운데 가장 많은 판매 부수를 기록하고 있다. 왜 열광하나? 매일매일 치열한 전쟁터인 비즈니스에서 선택을 할 수 밖에 없는 CEO들에게는 당시 난세였던 정국에서 인조의 의사결정 과정과 그 속의 리더십이 공감대를 형성하기 때문이다. 나는 어떻게 보나? 역시나 경제/경영서를 주로 봐왔던 나라서 남한산성을 역사라는 프레임으로 보기보다는 역사를 상황으로 보고 인조와 참모들의 역할에 초점을 둔 경영의 프레임으로 보았었는데 많은 국내 CEO들도 자신이 처한 상황에 빗대어서 공감했던 부분이었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 [ 내 리뷰 : 김훈이 "남한산성"을 통해 말하고자 했던 것은? ] 삼국지 경영학 최우석 지음/을유문화사 얼마나 팔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