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쿠버 다이빙

(7)
너무 바쁜 요즈음, 밤새고 스쿠버 다이빙 갈 듯 내일 이미 예정된 스쿠버 다이빙을 하러 강원도에 간다. 사실 지금 심정에서는 이거 포기하고 싶다. 이미 예정이 안 되어 있었더라면 말이다. 할 일이 많다. 게다가 이번에 갔다가 16일에는 큰이모 팔순 잔치 때문에 충북에 가야한다. 그래서 강원도에 차 끌고 갔다가 강원도에서 바로 충청북도로 향해야할 듯. 쉬는 거라 생각하면 좋겠지만 마음의 여유가 없는 지경인지라 거기서도 맘껏 쉴 수 있는 여유가 없다. 해야될 일이 있다. 시간을 다투는 게 있다 보니. 그래서 이번 교육 끝나고 나면 당분간 스쿠버 다이빙은 예약을 안 해둘 생각이다. 지금 취미 생활이 중요한 게 아니다. 내 일이 중요하지. 나를 믿어주고 맡겨주는 고객들의 일이 더 내겐 중요하다. 취미라는 것도 내 일을 다 하고 나서 여유가 생길 때 하는 것이..
스쿠버 다이빙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건 안전 사실 나는 스쿠버 다이빙을 처음 경험한 게 2000년도 초반이다. 그 때 스쿠버 다이빙을 했다면, 지금은 상당한 실력을 갖고 있었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많이 남는 요즈음이다. 그 때 스쿠버 다이빙을 하던 사람도 그리 많지 않았다. 요즈음에는 생각보다 많은 거 같은데 그게 보통 해외 여행가면 하게 되는 옵션 투어 중에 체험 다이빙이 있어서 그런 게 아닌가 하는 생각도 해본다. 여튼 그 때 왜 나는 계속하지 않았냐면 뭐 재미는 있었는데 올림픽수영장 5m 풀 바닥에서 호흡기에 구멍이 뚫렸는지 물 먹었거든. 물 먹으면서 5m를 올라오는데 왜 그리도 시간이 안 가는지. 그 때 이후로 안 갔다. ㅋㅋ 지금은 5m 풀이 너무 짧다는 생각이 드는데 말이지. 사실 그런 경험이 있고 나서 안 갔던 건 맞지만 그런 트라우마 ..
스킨 스쿠버 장비 ① 순토(Suunto) D시리즈 D4i 노보 화이트: 스쿠버 다이빙을 위해 꼭 필요한 다이빙 컴퓨터 스쿠버 다이빙을 본격적으로 시작하면서 슬슬 장비를 구매하기 시작했다. 생각보다 스쿠버 다이빙은 고급 스포츠에 속한다. 그만큼 돈 좀 들어간다는 얘기. 뭐가? 교육도 교육이지만, 장비 구매하려면 돈 좀 들여야 한다는. 한꺼번에 구매하기에는 너무 부담되기도 하지만 장비에 따라서는 미리 사봤자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구매 적기가 있기 마련이다. 왜 나는 다이빙 컴퓨터를 가장 먼저 샀나? Why do I buy a diving computer at first? 현재 나는 이 글을 쓰는 시점에서 오픈 워터 다이버(Open Water Diver)다. 다이빙 컴퓨터는 오픈 워터 코스 중에서 개방 구역 교육 즉 바다 교육 하기 전에 구입했다. 왜? 다이빙 컴퓨터는 다이빙 시에 다이버가 알아야할 각종..
PADI 오픈 워터 다이버 코스 제한 구역 다이빙 연습 2주 만에 다시 찾은 풀장. 이번에는 송도 풀장을 가려고 했었고, 송도 풀장 예약까지 된 상황이었는데, 참여하는 인원이 많아져서 잠실 풀장으로 변경했단다. 송도 풀장 한번 가보고 싶었는데. 뭐 언젠가는 가겠지. 여튼 2주 만에 다시 찾은 잠실 올림픽수영장 풀장. 여기 가려고 일요일 아침에 일찍 일어나서 출발했다는. 이번에는 교육을 받으려고 갔던 게 아니라 교육하러 가는데 꼽사리 끼어서 같이 가서 연습하려고. 뭘? 중성부력 연습. 이거 스쿠버 다이빙 배우면 뭔 말인지 알 거여~ 내가 호흡이 좀 빠른 편이라 좀 들이마시면 쑥 올라가고, 좀 내뱉으면 쑥 내려가~ ㅋㅋ 이번주 그러니까 이 글이 예약 포스팅으로 올라가는 날이 금요일이니 내일 나는 강원도로 PADI 오픈 다이버 코스 개방 구역 다이빙 교육(바다 교..
[태국여행/코사무이편] 낭유안섬 투어 ③ 스쿠버 다이빙을 제대로 배우게 된 계기가 되었던 낭유안섬에서의 체험 다이빙 낭유안섬에서 체험 다이빙을 즐기기 위한 코스가 두 개가 있다고 한다. 둘 중에 나는 Japanese Garden이라 불리는 곳에 들어갔는데, 여기는 같은 체험 다이빙이라고 하더라도 조금 더 난이도가 있단다. 대신 뷰는 정말 좋다고. 아기자기하고 이뻐서 일본식 정원이란 이름의 Japanese Garden이라고 부를 정도라는 거다. 나를 안내한 PADI 강사가 오늘은 물때가 좋지 않으니 Japanese Garden 말고 다른 데를 들어가겠다는 거다. 실컷 설명해놓고 나서 그러니까 내가 그랬지. Japanese Garden 가자고. ㅋㅋ 비록 바다에서의 경험은 없지만 5m 풀에서 조금 배운 적 있다고. 이퀄라이징도 알고, 수신호도 몇 개 알고 그렇다고. 괜찮으니까 Japanese Garden 가자고 했다. 그..
소니 A7 하우징: 스쿠버 다이빙 때문에 알아봤는데 가격 후덜덜 담주부터 스쿠버 다이빙을 배우려고 하는데, Advanced Open Water Course까지는 쭉 갔다가 그 이후부터는 상황 봐서 자격증을 취득할 생각이다. 그 중에서 스페셜티 코스로 PADI Underwater Photography Course가 땡기는데 혹시나 싶어서 소니 A7 하우징(물 속에서 찍기 위해서 패키징하는 케이스)이 있나 싶어서 검색해봤더니 있긴 있더라. 노티캠 NA-A7 노티캠(Nauticam)에서 만든 건데, 수심 100m까지 사용 가능하단다. 딥 다이빙 기준이 40m인가 그런데 이 정도면 충분하다 싶었지. 근데 문제는 렌즈 지원이다. SEL2870 표준줌렌즈(이거 번들렌즈다. 내가 갖고 있는 표준줌렌즈는 칼자이스의 SEL2470Z), SEL35F28Z 밖에 안 되네. 둘 다 내겐 ..
일산에서 스쿠버 다이빙 같이 하실 분 모집(선착순 2명, 남녀 무관) @ 블루 오션 다이버스 2000년도 초반인가 스쿠버 다이빙을 배운다고 잠실 풀에 나가본 적이 있다. 5m 잠수 풀 아래에서 뭔가 이상해서 보니 레귤레이터에 구멍이 뚫려 물이 들어오는 거였다. 패닉~ 5m 뭐 얼마 되냐고 그러겠지만 그 때는 정말 올라오는데 길게 느껴지더라. 그 때 첨 느꼈다. 물 속에서 제일 무서운 건 패닉이라는 걸. 여튼 그 이후에 코사무이 낭유안 섬에서 스쿠버 다이빙을 즐겼다. 물론 체험 다이빙이지만 30분 동안 물 속에서 얼마나 재미났는지. 게다가 올해는 해외 투어까지 예정이 되어 있는데 나는 아직 오픈 워터도 취득하지 못한 지라 배워서 가야한다. 같이 해외 투어가는 사람들은 다 준프로급인지라. 그래서 배울 때 같이 배울 사람 모집하는 거다. 당구 동호회에서 알게 된 블루 오션 다이버스 대표, 황재필 우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