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즈/패션

(22)
스카발, 홀랜드 앤 쉐리 원단 20% 할인 이벤트 #0 이벤트라고 해봤자 할 수 있는 건 원단 이벤트 밖에 없다. 공임비는 아무리 줄이려고 해도 줄이면 퀄리티에 문제가 생기니 줄일 수가 없어, 원단을 싸게 가져와서 이벤트하거나, 우리 마진을 줄여야 하는데, 우리 마진이 다른 데보다도 적은데 그걸 줄이면 우리가 유지가 안 되니 초창기에나 그랬지 앞으로는 하기가 쉽지 않은 이벤트다. 그래서 이벤트하면 원단 이벤트를 할 수 밖에. #1 원단 20% 할인 원단 20% 할인이라고 하면 전체 가격에서 아마 10% 정도 DC 되는 정도일 거다. 영상 찍을 때는 어림 계산했는데, 실제로 적용하고 보니 스카발로 수미주라 하면 70만원 후반 정도 나오더라. 계산 잘못해서 영상 찍었. 바쁘다 보니 대충 계산해서 했는데 뭐 잘못 계산해서 가격 낮게 얘기하는 거보다는 낫다고 ..
톰 포드 윈저 라인 수트 제작하기 #0 톰 포드 윈저라인 옷 이쁘다. 문제는 가격이 상당히 비싸다는 거. 그렇다고 해서 톰 포드 윈저라인에 사용되는 원단이 정말 그에 걸맞도록 비싼 원단이냐? 그것도 아니고. 봉제 수준이 엄청나게 높아서 비싸냐? 그것도 아니다. 봉제 수준을 논하려면 적어도 브리오니 정도는 되어야 그래도 인정할 만한 수준이지 그 밑은 거기서 거기다. 그래서 유어오운핏의 오더메이드가 매력이 있는 거다. 톰 포드 윈저라인과 같은 옷을 더 좋은 원단에 원하는 부자재, 원하는 부분 옵션 변경으로 제작 가능하니까. 문제는 일반인들이 접근하기 힘든 영역. 바로 핏이다. 그래서 가이드를 준다. #1 기성복도 잘 맞는 체형이면 유어오운핏 오더메이드 톰 포드 패턴에서 치수들 보고 기장(소매 기장, 자켓 기장, 바지 기장)만 조절해서 주문하..
톰 포드 윈저 라인 패턴, 노치드 라펠로 제작한다면? #0 아직까지도 우리나라에서는 피크드 라펠이 좀 부담스럽다 하는 이들 꽤 많다. 대부분의 수트가 노치드 라펠이다 보니 안 입어봐서 그런 건지는 몰라도 피크드 라펠이 더 포멀한 라펠이다. 그래도 뭐 라펠은 개취가 반영되는 부분이니 본인이 원하는 걸 선택하면 되는데 톰 포드 패턴에 노치드 라펠을 하게 되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하는 이들이 있다면, 참고하라고 사진 찍어 올리는 거다. 참고로 노치드 라펠이라고 해서 패턴이 달라지는 건 아니다. 단지 라펠 부분의 모양이 피크드가 아니라 노치드로 제작될 뿐. #1 요런 느낌이다. 이거 샘플로 제작한 게 아니라 톰 포드 패턴을 노치드로 하고, 티켓 포켓 안 넣고 제작한 온핏러의 제작물이다. 원단이 네이비니까 또 느낌이 다를 수 있으니 참고하기 좋다 해서 뒷배경 다 날..
이번 유어오운핏 뉴 톰 포드 패턴은 바지까지 톰 포드 패턴 #0 이번 뉴 톰 포드 패턴은 바지까지 패턴이다. 내 수트들 작년에 바지 다 수선을 했는데 이유가 나이를 먹는데 너무 애들같이 입고 다니는 거 아닌가 싶어서다. 그래서 통도 넓히고(원래는 7인치였는데 지금은 7.5인치다.) 바지 기장도 늘렸다. 물론 자켓은 어깨에 딱 맞거나 어깨보다 조금 작은 느낌이 드는 즉 긴장감 있게 입는 걸 아직까지는 선호하는 편이다. 여튼 그렇게 바지를 다 수선했음에도 이번 톰 포드 패턴의 바지가 제일 맘에 든다. 왜 그런 지 패턴 분석하면서 알게 된 부분이라 앞으로는 톰 포드 패턴이 아니라 하더라도 이렇게 제작할 생각이다. #1 물론 톰 포드 패턴의 바지라고는 하지만 톰 포드 패턴의 특징을 구현한 것이지, 디테일한 디자인은 본인 구미에 맞게 변형하면 된다. 예를 들면 어드저스터..
유어오운핏 뉴 톰 포드 패턴(윈저 라인 패턴), 톰 포드 패턴은 3피스 권하지 않는다. #0 재작년 F/W에 선보였던 유어오운핏 톰 포드 패턴이 업그레이드됐다. 톰 포드의 가장 대표적인 라인인 윈저 라인 패턴인데, 최근에 인스타그램 광고 보니까 톰 포드 스타일이라고 홍보하는 데가 있더라고. 우리는 톰 포드 스타일이 아니라 톰 포드 윈저 라인 패턴을 기반으로 패턴화시킨 거다. 그냥 와이드 피크드 라펠에 티켓 포켓 넣어 톰 포드 디자인적인 특징으로 제작했다고 해서 톰 포드의 특징이 사는 건 아니지. 게다가 기존에 유어오운핏에서 공개한 톰 포드 패턴의 특징 말고 더 추가된 게 있다. 그러니까 업그레이드지. #1 톰 포드 패턴을 이해하고 있는 것과 아닌 것과는 분명 차이가 있다. 톰 포드 패턴 자체가 가진 특징을 이해하면 1:1 패턴의 비스포크를 만든다고 하더라도 톰 포드의 실루엣과 톰 포드 패턴..
지인이 본인 후배에게 맞춘 맞춤 정장 검증해달라해서 검증해봤더니 #0 오랜만에 블로그에 글을 길게 적다 보니 글을 적고 싶어서 적는다. 이거 나중에 유어오운핏 유투브 영상으로 올릴 내용인데, 정리하는 셈치고 적어두는 거다. 가만히 생각해보니 영상에 올릴 거 글로 정리해서 미리 올려놓는 거 괜찮을 거 같다는 생각이 드네. #1 Situation - 지인은 경제적 여유가 있는 사람이다. - 지인의 고향 후배는 국내 유명 프랜차이즈 맞춤 정장점 본사 대표이다. - 지인은 고향 후배에게 알아서 잘 해달라고 했다. - 고향 후배는 40%를 DC해줬다고 했다. 왜 나한테 검증해달라고 했을까? 내가 이런 일을 하고 있으니까 그런 것이기도 하지만, 그 지인은 당하는 거 싫어한다. 좀 나랑 비슷한 부분이 있지 그런 면에서는. 그래서 확인해보고 싶었던 거다. 본질 가치에 맞는 정도 수..
유어오운핏 스톡 원단 메뉴 오픈 #0 일단 스톡 원단 메뉴를 오픈했다. 생각보다 시간 많이 걸렸는데, 이미 구현한 기능들이 있음에도 연결되는 부분들이 많아서 다 구현하고 오픈하려고 했다가 너무 늦어지는 거 같아서 일단 메뉴 오픈한 거다. 스톡 원단 관련해서는 원단만 구매하기, 구매한 원단 나의 원단 그룹에 자동 등록, 보유한 원단으로 옷 제작하기까지가 전체다. 그에 관련된 부수적인 페이지들(구매한 내역 자세히 보기 등)도 합쳐서. 그래서 다 구현하고 하려고 했는데, 원단 사용량이 스타일 옵션에 따라 달라지는 경우가 있어서 이를 처리해야 하는 부분을 업그레이드한다고 일단 부분 오픈하는 거다. 거의 다 구현하긴 했지.#1 스톡 원단은 상시 이벤트라 유어오운핏 레벨1 이상만 되면 누구든 품절되지 않는 한 저렴한 가격에 스톡 원단을 구매할 수..
woolen vs worsted (방모 vs 소모) #0 원단 번치북에 자주 나오는 용어고, 이제 2019 S/S 컬렉션 리뷰를 하려다 보니 필요한 내용이라 언급한다. 뭐 영상에서 다 얘기는 했으나, 새벽에 정리하는 겸 해서 올리는 것. 근데 보면 번치북에 woolen이란 표기는 잘 안 되어 있다. 표기된다면 worsted만 표기되어 있지. 왜냐? worsted 아닌 게 다 woolen이거든. 게다가 worsted가 더 비싸. 비싸니까 표기하는 거지. 당연한 거 아니겠냐고. 비싼 데에 대한 이유가 제시되어야할 거 아닌가배.#1 fiber: 섬유 yarn: 실 fabric: 원단우리야 정장이니까 wool(양모)를 기본으로 하고, 우리가 다루는 원단들 중에 가장 저렴한 게 제일모직 템테이션(울 90%)니까 기본적으로 비싸지. 물론 유어오운핏에서는 제일모직 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