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당구

(48)
당구 경기 중의 본인에게 유리한 오판에 대처하는 두 자세. 신사 마인드 최성원 vs 싸구려 마인드 김가영. #0 두 선수가 있다. 하나는 캐롬(3쿠션) 선수이고, 다른 하나는 포켓볼 선수이다. 그런데 매우 중요한 경기에서 본인의 실수에 대처하는 자세가 사뭇 다르다. 물론 심판은 본인에게 유리하게 판정을 했다. 만약 이런 경우라면 당신은 어떻게 하겠는가?#1 캐롬 경기. 2014 세계 3쿠션 당구선수권 대회 16강전. 최성원 vs 다니엘 산체스. 영상을 플레이하면 최성원 선수의 실수한 샷이 나온다.최성원의 뱅크샷. 두 공이 붙어 있어서 빨간 공을 맞고 키스가 나서 흰 공을 못 맞췄는데, 심판이 맞았다고 인정을 했다. 그러나 상대 선수인 다니엘 산체스도 그러하고 최성원 본인도 안 맞았다고 생각했던 공. 왜냐면 공의 진행 방향을 보면 맞았는지 안 맞았는지 유추할 수 있으니 말이다. 위의 영상에서는 슬로우로 리플레이..
대화당구클럽: 내가 최근 다니는 당구장, 임윤수 프로님이 계신 당구장 #0 요즈음에는 차를 잘 안 끌고 다닌다. 유류비 아끼려고 그런 거라기 보다는 생각이 좀 바뀌어서다. 차를 끌고 다니는 게 유리한 경우에는 차를 끌고 다니지만 굳이 그럴 필요 없는 경우에는 그냥 걸어다닌다. 그러다 우연히 보게 된 당구장. 대화역 5번 출구 쪽에 있다. 당구장 이름은 대화당구클럽.#1대화역 5번 출구 오른쪽 앞에 보면 홈플러스 익스프레스가 있는 건물 2, 3층에 있다. 왜 여기냐면, 지나가다 보니 임윤수 아카데미라고 적혀 있길래. 그래서 계시나 싶어서 들어가봤지. 2층은 중대랑 포켓볼, 3층은 대대 전용. 그래서 3층으로 갔더니 계시더라. 그래서 안부 물어보고 집 가까우니 여기 나와야겠다고 해서 집에 묵혀두었던 큐 케이스 꺼내서 그 날 그러니까 지난 주 토요일 갖다 놨다. 내 아담 무사시..
김경률 사망 소식, 안타깝다 아침에 접한 소식 하나. 김경률 선수 사망 소식. 충!격! 어떻게 사망했는지 보니 아파트에서 추락사했다는 것. 근데 자살로 현재로서는 보고 있다는데 과연 왜? 비인기 종목이다 보니 스폰서쉽이 미약해서 그랬던 걸까? 최근에 메이저 업체와 스폰서쉽 체결했다는데 말이다. 게다가 그 전에도 억대 연봉 정도는 됐던 걸로 아는데. 도통 이해할 수가 없는 구석이 많지만 사망했다는 소식에 안타까움을 금할 수가 없다. 나이도 나보다는 어린데. 부산 출신에 같은 일산에 살아서 서로 얼굴을 알고 지내는 사이는 아니었지만서도 친근감이 생기는 선수였는데... 최근에 최성원 선수가 세계 대회에서 우승을 했지만, 세계 당구 랭킹으로 가장 높이 올라갔던 선수는 김경률이다. 세계 랭킹 2위까지 올라갔으니. 현재는 9위로 떨어졌는데, ..
스카치 토너먼트 @ 일산 엔조이 쓰리 칼라 당구장 내가 속한 동호회 모임을 하는 일산 엔조이 쓰리칼라 당구장. 여기에는 네이버 쓰리쿠션 동호회 사람도 있고, 동호회에는 속하지 않고 일산 엔조이 쓰리칼라 당구장에 나오시는 분들도 있다. 이제는 이미 많은 분들 눈에 익어 항상 가면 아시는 분들이 당구를 치고 있을 정도. 어떤 정모인지는 잘 모르겠다. 아마 당구장 정모인 듯. 일요일에 정모를 하는데 나는 일요일에는 간 적이 거의 없는 지라. 1주에 한 번씩이니 100회면 2년 정도 꾸준히 유지를 했다는 얘기 되겠다. 100회 기념으로 스카치 토너먼트가 열린다고 공지가 떴고 나 또한 스승과 함께 참가 신청을 했다.(참고로 위 사진에 등장하는 인물이 내 스승인 대마왕님 되시겠다. 대대 수지 27점) 스카치 토너먼트 방식 스카치는 2명이 1팀이 되어 경기가 진행된..
큐 나라시 작업 @ 엔조이 쓰리 칼라: 코팅을 벗겨내기 위해 상대를 얇게 가는 작업 당구를 칠 때 장갑을 착용하는 사람도 있고, 착용하지 않는 사람도 있다. 어느 게 더 낫다고 할 순 없다. 자기 스타일대로 치면 될 뿐. 예전에는 장갑을 착용하지 않았었는데 언제부터인가 장갑을 착용하고 나서는 장갑을 착용하지 않고서는 좀 이상하더라고. 그래서 개인 큐 장만하면서도 내 전용 장갑을 사서 착용하고 당구를 치는데 장갑을 착용하고 사용하다 보면 장갑을 좀 자주 빨아줘야 한다. 땀이 장갑에 스며들어 예비 스트로크할 때 뻑뻑해~ 그래서 장갑을 사용하는 사람들의 경우는 보통 장갑을 두 개 정도 장만하는 게 좋다. 최근에 하나 장만했다가 나한테는 안 맞는 장갑인 듯 해서(끝에 구멍이 뚫려 있어 손가락 끝이 나오는 장갑인데 이거 나한테는 신경 쓰이더라고) 동호회 고문님한테 그냥 드렸고, 경우에 따라서는 ..
2013 구리 3쿠션 월드컵: 3쿠션 탑 랭커들의 경기를 직접 보니 동영상에서 보던 거랑 많이 다르네 지난 주 금요일에 당구장에 갔더니 임윤수 프로님이 나더러 구리에서 열리는 3쿠션 월드컵 대회 보러 안 가겠냐고 그러신다. 일전에 내가 언급했기도 했었기에 그걸 잊지 않고 얘기해주신 듯. 여튼 임윤수 프로님은 참 좋으신 분이다. 당구장에 있는 소파에 앉아서 독서하시는 모습도 종종 보이시고. 보니까 최근에는 을 읽고 계시더라고. 좋은 책이쥐~ 나는 추천하는 책이기도 하고 말이다. 여튼 그렇게 해서 토요일 아침 8시 30분에 당구장 지하 주차장에 모여서 구리로 이동했다. 경기는 10시에 열리지만 좋은 자리를 잡기 위해서 말이다. 물론 입장권은 임윤수 프로님이 지원~ 쓰바라시~ 내 생애 첫 3쿠션 세계 대회 관람 구리시체육관 도착. 일산에서 외곽순환도로를 타고 왔더니 얼마 안 걸린다. 나는 2시간 밖에 못 자고..
당구병법: 졸라 공감하는 재밌는 당구병법 인터넷 서핑하다 찾은 건데, 와 너무 공감된다는. 제1병법 가급적 후루꾸를 쳐서 상대방의 기를 죽인다. 후루꾸라는 말은 당구 용어이긴 한데, 정식 용어는 아니다. 보통 뽀록(의도하지 않게 운이 좋아서 들어간 공)을 뜻하는데, 뽀록이란 말은 fluke(요행)이라는 단어에서 유래된 말이다. 제1의 당구병법은 좀 그렇긴 한데, 의도적으로 후루꾸를 칠 수가 있나? 없거든. 그런데 가급적 후루꾸를 쳐서 상대방의 기를 죽인다니! 의도해서 후루꾸를 치면 그건 실력인디. ㅋㅋ 가끔씩 공이 잘 맞는 경우가 있다. 키스 공인데도 키스가 빠지고, 샷을 날리면 공이 들어가고 그런 날. 그럴 때 후루꾸가 자주 나오지. ㅋㅋ 제2병법 수시로 말 겐세이를 해서 상대방 정신을 흐트린다. 개인적으로 이런 상대를 정말 싫어한다. 내 표..
2013 구리 3쿠션 월드컵 관람 2시간 잤나? 임윤수 프로님이랑 당구장 사람들이랑 구리에 와서 2013 구리 3쿠션 월드컵 구경하러 왔다. 시간상 한 게임만 보고 갈 건데, 볼 경기는 강동궁 선수와 브롬달 선수의 16강 경기다. 처음 보는 당구대회 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