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風林火山

(5522)
뇌로 보는 인간 1부 - 돈: 한국의 리치, 슈퍼리치 기주 #0 - 현금성 자산이 10억 이상: 리치 - 현금성 자산이 100억 이상: 슈퍼 리치 #1 백만장자 백만장자라는 얘기는 많이 들어봤을 거다. 백만장자의 기준은 순자산(전체 자산에서 부채 뺀 거)이 100만달러(1달러 1200원이면 12억)인 경우인데, 문제는 이 기준이 1719년 기준이라는 거. 그래서 지금 돈으로 환산하면 얘기가 달라진다. 그러나 그렇게 엄밀하게 따지고 그러진 않은 거 같은데, 찾아보니 요즈음에는 그래도 50억 정도 이상이 되어야 한다네. #2 다큐에서 매경 이코노미스트 기자의 얘기가 시사하는 바가 있다. 항상 지시하는 입장, 동등한 입장이 아니다 보니 그런 환경 속에서 공감 능력이 떨어지고, 점점 자기 합리화하게 되어 결국 확증 편향(Comfirmation Bias)하게 되는 경향이..
뇌로 보는 인간 1부 - 돈: 당신의 선택은? #0 개인적으로 뇌는 흥미로운 대상이다. 그래서 관련 책도 많이 봤고 말이다. 그렇다고 쉽게 읽히고 재미난 심리학 책만 읽은 게 아니라, 뇌과학이나 이와 관련된 철학서도 좀 읽었지. 과학과 철학은 뿌리는 같으나(아니 철학이 형이라고 볼 수 있겠다만) 요즈음은 과학 맹신론자들도 많아져서 철학은 뜬구름 잡는 소리로 격하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결코 그렇지 않다. 학문의 역사를 봐라. #1 나는 심리 실험이나, 사회 실험 뭐 그런 거 보면 일반적인 범주에 속하지 않는다. 이유는 이미 그 실험들이 뭘 하려고 하는지 알고 있거나(책이나 다큐를 통해 다 알게 된 거라) 실험의 의도부터 파악하다 보니 그런 거라, 나는 오히려 돌발 변수를 만드려고 하지. 즉 실험의 주최자들도 예상치 못한 변수를 만들려고 머리를 굴린..
우연찮게 본 유투브 영상에서 <짝>의 마초맨을 보다 #0 우연찮게 보게 된 영상. 의 PD가 출연자들 근황을 확인하는 유투브 시리즈물인데, 내 기억 속에 가장 기억에 남았던 이 친구 혹시 있나 해서 찾아보니 있더라는. ㅎㅎ #1 당시에 이란 프로그램을 항상 챙겨보던 나였는데, 여자도 아닌 남자를 가장 먼저 떠올린 건 이 친구만의 독특한 매력이 있어서다. 나는 자기만의 매력이 있는 사람이 좋아. 물론 역대 최다 출연(3회 출연)해서 당시 을 즐겨보던 이들이라면 모를 수가 없었겠지만, 마지막 출연했던 일본편에서는 뭔가 다른 면을 보기도 해서 더 기억에 오래 남을 수 밖에 없었지. 을 매주 챙겨봐도 블로그에 리뷰 같은 거 잘 남기지 않았던 그 시절에도 일본편은 이 친구 때문에 리뷰를 남기기도 했었다. ▶︎ 내가 즐겨보는 TV 프로그램 '짝' 한번 더 특집(일본..
때가 될 때까지 참고 꾸준히 매진 #0 개인적으로 동양 철학을 공부한 적이 있다. 뭐 동양 철학이라고 거창하게 얘기할 필요는 없다. 사주 공부했단 얘기다. 왜 했냐? 그네들의 논리를 깨주려고 공부했다가 내가 거기서 얻은 두어 가지가 있어서 그 이후는 바라보는 관점이 좀 달라지긴 했다. 그러나 함부로 그게 맞다 그런 소리 안 한다. 왜? 내가 항상 얘기하듯 해석을 잘 해야 된다. 일차적으로 풀어주는 사람이 해석을 잘 해줘야 하고(그들이 세상 만사를 다 이해하고 있는 게 아니기 때문에 그들의 두뇌로 해석해서 나오는 걸 곧이 곧대로 들어선 안 된다.) 그 해석을 본인이 또 잘 해석해야 한다. 그런 문제가 있기에 내가 별 말을 안 하는 거다. #1 여기서 한 가지 얘기는 해줄 수 있다. 큰 흐름은 바꿀 수 없다는 거다. 내가 공부해본 바는 그렇..
똑똑한 사람이 쉬운 질문에 답변하기 어려운 이유 #0 너무 공감가는 얘기라 공유한다. 이유를 물어봐도 똑똑한 사람들이 쉽게 답변하기 힘든 이유는 한꺼번에 너무 많은 생각이 들어서다. 그러니까 그 사람이 원하는 답변을 해주기 위해서는 그 사람이 가지고 있는 지식이 어느 정도 수준인지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그냥 단순하게 답변하기가 힘들고, 그러니 구체적으로 질문을 해야 거기에 맞는 답변을 해줄 수 있다는 얘기. 그래서 리처드 파인만 교수는 여러 케이스를 들어서 그에 따라 일일이 답해준다. 어떤 사람이 질문을 해도 다 답해줄 수 있는 정도의 지식이지만 단순한 질문에는 답변하기 어려운 이유를 잘 보여주는 사례. #1 개인적으로 똑똑한 사람을 좋아한다. 똑똑함이라는 것 또한 어떤 기준의 똑똑함이냐란 문제가 있다. 예를 들어, 광의적으로 해석하면 좋은 대학을 나..
코로나에 대해서 정치 프레임 씌우던 놈들 어디갔노 #0 요즈음은 그래도 내 마음이 안정적으로 집중하는 국면에 들어서 그런 거 찾아보질 않다가 주말이라 뒤적거려봤더니 거 참. 조용하네. 그렇게 피 토하면서 떠들어대고 공포 분위기 조성하던 녀석들이 왜 이리 조용하지? 중국인 입국 금지만 했으면 이런 일이 벌어지지 않았을 것이라 떠들어대던 녀석들이 왜 요즈음 조용하냐고. 이제 선거할 때가 되니까 뒷돈 받아서 그거 홍보해주거나, n번방으로 떠들어야 히트수 많이 나오니까 그런 거임? #1 그런 이들의 말에 휘둘리는 사람들, 소위 말해서 민초들은 어쩔 수 없다 본다. 바람이 이쪽으로 불면 이쪽으로 쓰러지고, 저쪽으로 불면 저쪽으로 쓰러지니. 물론 일부라 생각한다. 요즈음과 같이 수많은 정보가 유통되는 세상에 삐딱한 시선으로 자기가 보고 싶은 것만 보고, 듣고 싶은..
스카발, 홀랜드 앤 쉐리 원단 20% 할인 이벤트 #0 이벤트라고 해봤자 할 수 있는 건 원단 이벤트 밖에 없다. 공임비는 아무리 줄이려고 해도 줄이면 퀄리티에 문제가 생기니 줄일 수가 없어, 원단을 싸게 가져와서 이벤트하거나, 우리 마진을 줄여야 하는데, 우리 마진이 다른 데보다도 적은데 그걸 줄이면 우리가 유지가 안 되니 초창기에나 그랬지 앞으로는 하기가 쉽지 않은 이벤트다. 그래서 이벤트하면 원단 이벤트를 할 수 밖에. #1 원단 20% 할인 원단 20% 할인이라고 하면 전체 가격에서 아마 10% 정도 DC 되는 정도일 거다. 영상 찍을 때는 어림 계산했는데, 실제로 적용하고 보니 스카발로 수미주라 하면 70만원 후반 정도 나오더라. 계산 잘못해서 영상 찍었. 바쁘다 보니 대충 계산해서 했는데 뭐 잘못 계산해서 가격 낮게 얘기하는 거보다는 낫다고 ..
톰 포드 윈저 라인 수트 제작하기 #0 톰 포드 윈저라인 옷 이쁘다. 문제는 가격이 상당히 비싸다는 거. 그렇다고 해서 톰 포드 윈저라인에 사용되는 원단이 정말 그에 걸맞도록 비싼 원단이냐? 그것도 아니고. 봉제 수준이 엄청나게 높아서 비싸냐? 그것도 아니다. 봉제 수준을 논하려면 적어도 브리오니 정도는 되어야 그래도 인정할 만한 수준이지 그 밑은 거기서 거기다. 그래서 유어오운핏의 오더메이드가 매력이 있는 거다. 톰 포드 윈저라인과 같은 옷을 더 좋은 원단에 원하는 부자재, 원하는 부분 옵션 변경으로 제작 가능하니까. 문제는 일반인들이 접근하기 힘든 영역. 바로 핏이다. 그래서 가이드를 준다. #1 기성복도 잘 맞는 체형이면 유어오운핏 오더메이드 톰 포드 패턴에서 치수들 보고 기장(소매 기장, 자켓 기장, 바지 기장)만 조절해서 주문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