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659)
오리지널 갈릭 비프 함박 @ 갈릭쿡앤스토리 일산 웨스턴돔 맛집 #0 웨스턴돔 2층에 보면 음식점 많다. 오래된 음식점도 있지만 트렌디하게 업종이 자주 바뀌는 음식점들이 많은데, 그 중에 하나라고 볼 수 있겠다. 웨스턴돔 2층에서 오래된 음식점이라고 하면 태국 음식점(심플리 타이), 인도 음식점(아시아 아시아) 정도. #1 오리지널 갈릭 비프 함박이거다. 7,500원. 메뉴 종류는 많던데 함박을 먹어보고 싶었다. 경성함바그에 비해서 어떤가 싶어서. 가격은 경성함바그가 9,900원이니까 더 비싸긴 하지. 함박은 두 개나 나오던데 함박 맛은 경성함바그나 매한가지. 거서 거기. 다만 경성함바그는 이것 저것 먹을 수 있는 게 있는 반면, 갈릭쿡앤스토리는 버섯이랑 당근, 고추(?) 조금 외에는 없어서 아쉽. 가격을 생각해보면 이것도 나쁘지 않다 생각할 수는 있겠지만 나는 경성..
뚝배기불고기 @ 들향기, 일산 라페스타 맛집 (추천) #0 그나마 라페스타에서 종종 가는 곳이라면 들향기라고 하는 음식점이다. 홈플러스 건물 1층에 위치하고 있음. 인근 음식점 많이 다녀봤는데 뚝배기 불고기는 여기가 제일 낫다. 물론 가격이 다른 데보다 비싸. 다른 데는 7천원인 반면, 여기는 1만원. 그래도 좋은 고기 쓰고 국물도 진해. 3천원 더 쓰고 맛나는 거 먹는 게 낫지, 3천원 아끼고 기름기 많은 고기에 고기도 별로 없고 국물도 진하지 않은 거 먹는 거 보다는 이게 더 낫다고 본다. 그러나 들향기란 음식점 주메뉴는 정식 메뉴다. 그러나 정식은 먹어본 적 없다. #1원래 나는 뚝불에 들어 있는 당면은 잘 안 먹지만 이 집 거는 먹는다. 당면에 진한 국물이 배어 있어 괜츈하거든. 고기도 좋은 거 쓰는 거 같고, 고기 양도 많고, 국물도 진하고. 게다..
안동국시 @ 소호정 일산점, 일산 웨스턴돔 맛집 #0 엄밀하게 얘기하면 웨스턴돔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보통 일산문화공원을 두고 라페스타쪽이랑 웨스턴돔쪽으로 나누는데, 웨스턴돔쪽에 있어서 그런 거다. 호수공원쪽 대로변에 있는데, 여기 있다는 건 예전부터 알고 있었지만 가본 건 이번이 처음.#1 내가 시킨 건 안동국시. 11,000원. 국수치고는 비싼 가격이지만 좋은 재료를 썼다는 게 딱 느껴진다. 보통 국수에는 멸치 육수인데, 이건 고기 육수. 맛은 담백. 내 입맛에는 좀 싱겁게 느껴지긴 하지만, 같이 나온 부추와 함께 먹었다. 김치는 별로 맛없어. 부추는 괜츈. 이게 부추. 근데 이 또한 맛이 조금 싱겁. 그래도 국시랑 같이 먹으면 그나마 낫다. 조금 짭조름하면 더 좋았을텐데 아마도 천연 재료로 양념을 해서 그런 게 아닌가 싶은. 역시 내 입맛은 싸..
경성함바그 @ 일산 웨스턴돔 맛집 #0 요즈음 점심이나 저녁 먹을 때, 사무실 인근이 아니라 조금 걸어서 웨스턴돔에 간다. 이유는 라페스타 진짜 먹을 거 없다. 확실히 상권이 라페스타보단 웨스턴돔이 더 나은 듯. 맛집 찾아다니는 스타일은 아니지만 매번 뭐 먹지 하는 것도 싫고, 최근 주말에 잘 먹어서 그런지 매번 먹는 거 좀 맛나게 먹자 해서 웨스턴돔으로 가는데, 많네. 먹을 데가. 그래서 요즈음은 한 군데씩 들러서 맛보고 있는 중이다.#1인테리어 맘에 든다. 이거 프랜차이즈 맞지? 언제까지 장수할 수 있을 지는 모르겠다만, 내가 보기에 그리 오래 가지는 않으리라 본다. 딱 트렌디한 그런 콘셉트라. 단물 다 빨고 난 다음에는 또 다른 걸로 프랜차이즈하지 않을까 싶은. 그러니까 느낌이 장인 정신으로 맛있는 음식으로 오래가는 프랜차이즈를 만..
교동시래청 @ 전주한옥마을 맛집 #0 전주한옥마을 내에 있는 교동시래청. 유명한 지는 모른다. 그냥 여친이 맛집이라고 데리고 가서 먹었을 뿐. 시래기국밥으로 유명하다는데, 우리가 먹은 건 시래기국밥이 아니라 쑥떡떡갈비세트. 1인분에 12,000원. 대부분 그거 먹는 거 같던데.#1그래도 떡갈비 시켜도 시래기국 나온다. 근데 내 입맛에는 그닥. 내가 초딩입맛이라 담백한 거 별로 안 좋아해. 그러니까 맛을 잘 못 느끼는 거지. 내가 매운 건 못 먹는데 짜게 먹는 편인지라. 요거이 쑥떡떡갈비. 쑥떡으로 한 데에 무슨 이유가 있는 지는 모르겠지만 뭐 그냥 저냥. 맛없다는 건 아니고 그렇다고 와 맛있다 그런 것도 아니었던. 확실히 전주는 비빔밥이랑 콩나물 국밥이 짱인 듯.
새만금 @ 전북 군산 드라이브 코스, 군산 여행, 군산 가볼만한 곳 #0 새만금. 말로만 들었지 이번에 처음 가봤다. 세계 최장 방조제보다 더 길고, 서울의 이 방조제 덕분에 서울의 2/3 크기의 땅이 생겨난. 군산 드라이브 코스라고는 하지만 볼 건 없더라. 휑해. 가보면서 한 가지 궁금했던 건, 이 방조제 건설로 인해 인근에 도로 사정은 좋아졌다고 하는데(뭐 군산, 부안 연결되는 등) 그렇게 해서 생긴 땅은 황무지던데. 그렇게 고생해서 만들어놓고 개척했으면 뭘 이용해야 되지 않을까 싶은. 뭐 내가 사정을 잘 모르니 들었던 생각이다.#1 바닷바람 거세다. 날씨는 좋았지만 중간에 휴게소 있어서 잠시 내렸는데 바닷바람 장난 아님. 역시 바다는 무서워. 사진 찍으려면 머리가 지 맘대로 되서 못 찍겠더라.#2 그래도 갔다 왔다는 데에 의의를 둔다. 볼 건 없다.
도깨비빵 vs 마약빵 @ 한스브레드 본점, 전주한옥마을 맛집(빵집) #0 한스브레드. 이거 적으려고 하다 찾은 거다. 빵집 이름 몰랐다. 전주한옥마을 내에 있는 숙박한 데에 짐을 풀고 나와서 걷다가 마약빵이라는 홍보 배너를 보고 이거 먹어볼까 해서 들어가서 마약빵이랑 도깨비빵이랑 이것 저것 샀지. 나중에 밤에 먹으려고.#1 마약빵이거 두 개를 샀다. 하나씩 먹으려고. 근데 괜히 두 개 샀다. 하나만 사서 맛보고 괜찮으면 다음에 많이 사면 되는데. 중독성 강하다는 표현을 돌려서 마약이라는 걸 붙인 음식을 요즈음에는 종종 볼 수 있는데 정장 중독성 강한 음식 별로 없다. 이 마약빵도 마찬가지. 나름 이걸로 분위기 잡아보려고 한 듯 싶은데 내 취향은 아니더라. 안에 옥수수 콘 들어 있다. 홍보 배너에도 옥수수 콘이 들어 있다는 거 보고 이거 괜찮겠는데 해서 샀는데 맛은 뭐 그..
이성당 @ 전북 군산 빵집, 우리나라 5대 빵집,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 #0군산에 간 김에 유명한 빵집이 있다 해서 들린 곳. 이성당. 내가 음식에는 그닥 조예가 없고, 또 입맛 또한 초딩 입맛인지라 빵하면 그냥 소보루면 족한데, 유명하다길래 가봤다. 인근에 주차할 데가 없어서 그렇더라. 돈 좀 벌면 주차장 좀 만들지. 있는데 내가 몰랐던 거일 수도 있고. #1 여기 유명한 게 단팥빵이랑 야채빵이라는데, 주말이라서 그런지 줄이 엄청 길다. 입구부터 해서 죽 늘어선 줄이 한 블럭을 다 채우고 코너 돌아 또 줄이. 그렇게 해서 들어가도 내부에서 또 기다려야 돼. 헐.나는 이런 경우, 안 사 먹는다. 그렇게 기다려서 사먹어봤자 그만큼 기다린 보람을 상쇄시켜줄 정도의 맛을 보여준 집 없었고, 이렇게 기다리다 사면 또 언제 사겠냐 싶은 심리에 많이 사게 되지. 물론 나한테는 그런 심..